르노코리아, 경상용차 ‘르노 마스터’ 700대 특별 물량 한정 판매

24

르노코리아가 ‘르노 마스터’ 특별 물량 700대를 확보하고 한정판매에 나선다.

르노코리아는 경상용차(LCV) ‘르노 마스터’ 특별 물량 700대를 한정 판매에 돌입한다고 13일 밝혔다.

르노 마스터는 글로벌 누적 판매 300만대를 돌파하며 유럽 밴 시장에서 최고 판매량을 기록한 르노의 대표 경상용차다. 국내서도 2018년 공식 출시했으며, 현재 부분변경 모델이 판매 중이다.

르노코리아가 확보한 700대 특별 물량은 마스터 밴 S와 마스터 밴 L이다. 각각 △전장 5075㎜, 5575㎜ △전고 2300㎜, 2500㎜, △적재공간 8㎥, 10.8㎥ 등의 넓은 공간을 제공해 화물 외 캠핑카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2.3리터(L) 트윈 터보 디젤 엔진으로 최고 출력 150마력, 최대 토크 39.3㎏.m의 성능을 발휘하며, 복합연비는 마스턴 밴 S는 리터당 11㎞, 마스터 밴 L은 10.5㎞다.

황재섭 르노코리아 영업 및 네트워크 총괄 전무는 “르노 마스터를 오랜 기간 기다려 준 고객이 감사하다”며 “성인 남성이 편히 걸어 다닐 수 있는 높은 전고와 매우 낮은 상면고(바닥으로부터 적재함까지 높이)를 갖춘 마스터의 적재공간을 직접 경험해 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MOTORDAILY-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