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들의 로망…” 전기 모드만으로 96km를 달리는 신형 하이브리드, 문제는 ‘가격’

169
포르쉐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 및 ‘4S E-하이브리드’ 공개
순수 전기 모드 만으로도 WLTP 기준으로 96km 주행가능
주행거리와 충전속도 대폭 강화로 편의성과 실용성 높여…
하이브리드
파나메라 4S E-하이브리드 (출처-포르쉐)

포르쉐가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와 ‘파나메라 4S E-하이브리드’를 공개했다.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는 304마력을 발휘하는 2.9리터 V6 바이터보 엔진과 E-하이브리드 시스템의 결합으로 인상적인 성능을 자랑한다.

시스템 총 출력은 470마력, 66.28 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의 가속 시간은 4.1초, 최고속도는 280 km/h이다.다.

하이브리드 (2)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 (출처-포르쉐)

특히, 순수 전기 모드에서는 WLTP 기준으로 96km를 주행할 수 있어 일상에서는 전기 모드만으로 주행하는데 충분한 성능을 보여준다.

파나메라 4S E-하이브리드는 353마력의 2.9리터 6기통 바이터보 엔진이 탑재되어 시스템 총 출력이 544 마력에 달하며, 76.47 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100 km/h까지 가속하는 데 3.7초가 소요되며, 최고 속도는 290 km/h이다.

하이브리드 모델은 25.9 kWh의 증가된 고전압 배터리를 탑재하여 이전 모델 대비 약 45% 향상된 에너지 용량을 제공하며, 11kW 온보드 AC 차저로 2시간 39분 만에 충전이 가능하다.

하이브리드 (3)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 (출처-포르쉐)

또한, 업그레이드된 전기 모터는 190마력의 출력과 45.88 kg·m의 토크를 발휘하는데, 이는 최적화된 무게와 포르쉐 듀얼 클러치 변속기 (PDK)에 통합된 혁신적인 설계 덕분에 가능하다.

포르쉐 신형 파나메라, 올해 하반기 국내 출시될 예정

하이브리드 (4)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 (출처-포르쉐)

파나메라 E-하이브리드는 네 가지 최적화된 E-하이브리드 주행 모드와 개선된 스포츠 및 스포츠 플러스 모드를 포함하여 효율성을 높였다.

모든 모델은 전기 모드인 E-파워 모드에서 시작하며, 특정 배터리 잔량 이하로 떨어지면 하이브리드 오토 모드로 자동 전환된다. E-홀드 모드는 현재 배터리 충전 상태를 유지하며, E-차지 모드는 엔진을 사용하여 배터리를 충전한다.

신형 파나메라 모델은 포르쉐 액티브 서스펜션 매니지먼트 (PASM)와 어댑티브 2 챔버 에어 서스펜션을 기본 사양으로 제공하여, 뛰어난 주행 안정성과 편안함을 보장한다.

신형 파나메라의 전면부는 새롭게 디자인된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와 후면부의 연속적인 테일라이트가 특징이다.

하이브리드 (5)
파나메라 4S E-하이브리드 (출처-포르쉐)

신형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는 19인치 휠, 블랙 컬러 브레이크 캘리퍼,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를 기본 사양으로 제공하며 고해상도 HD 매트릭스 LED 조명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신형 ‘파나메라 4S E-하이브리드’는 파나메라 에어로 디자인의 20인치 휠, 실버 컬러 스포츠 테일파이프 및 레드 컬러 브레이크 캘리퍼를 기본 사양으로 제공한다.

또한, 브레이크는 프런트 액슬에 10 피스톤 브레이크 캘리퍼를 기본으로 제공하며, 세라믹 컴포지트 디스크는 프런트 액슬 440mm, 리어 액슬 410mm이다.

하이브리드 (6)
파나메라 4S E-하이브리드 (출처-포르쉐)

한편, 신형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와 4S E-하이브리드 가격은 독일 기준으로 12만 3,400유로(한화 약 1억 7,860만 원)와 13만 8,200유로(한화 약 2억 원)에서 각각 시작한다.

국내에는 신형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 모델이 올해 하반기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현재 미정이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