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자동차, 작은도서관에 도서 7,800권 전달

94

한국토요타자동차가 지난 19일 ‘도서 기부 캠페인’을 통해 모인 7,800권의 도서를 비영리 독서진흥단체 ‘땡스기브’에 기증했다고 20일 밝혔다.
 
한국토요타자동차의 ‘도서 기부 캠페인’은 토요타 및 렉서스의 각 딜러 전시장, 서비스 센터와 잠실에 위치한 렉서스의 복합문화공간 커넥트투, 한국토요타자동차 및 토요타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가 함께 기부한 도서를 모아 필요한 곳에 전달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올해 도서 기부 캠페인은 지난해 보다 약 2,600권 더 많은 7,800권의 도서가 모였다.
 
이번 캠페인은 전국 토요타 및 렉서스 딜러 전시장과 커넥트투를 직접 찾은 방문객들뿐만 아니라 각 딜러 전시장 소속 임직원과 한국토요타자동차 및 토요타파이낸셜서비스 코리아 임직원 약 200여 명도 함께 도서 기부활동에 적극적으로 참가해 더욱 많은 나눔의 성과를 얻을 수 있었다.
 
총 7,800권의 기부 도서는 지난 19일 비영리 독서진흥단체 ‘땡스기브’를 통해 안양시 도서관협회 소속 ‘동그라미 작은도서관’과 ‘큰 숲 작은도서관’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병진 한국토요타자동차 상무는 “이번에 기부한 도서를 통해 아동 및 청소년들이 자신의 꿈과 희망, 상상력을 키워갈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한국토요타자동차는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실시하고 지역사회 문화 활성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토요타자동차는 ‘도서 기부 캠페인’ 외에도 토요타ž렉서스 딜러와 한국토요타자동차 임직원들이 하나 돼 지역 복지시설에 김장 김치를 기부하는 ‘사랑의 김장나눔’, 소외이웃을 돕는 ‘안나의 집’ 봉사활동, 사회취약계층 아동ž청소년의 예술문화 활동 및 예술적 자아 실현을 지원하는 ‘세종꿈나무오케스트라’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이웃과 함께 성장하며 사랑받는 기업시민으로 거듭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