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식 후보, 특정 보수 언론…악의적 낚시 기사

334
피의자와 성관계를 암시하는 게시물을 SNS를 통해 유포하며 퍼나르는 특정 정치 세력의 집단적 행위로 인해 자신의 정치적 명예와 선거 운동에 심각한 피해를 입혔다”고 주장했다
피의자와 성관계를 암시하는 게시물을 SNS를 통해 유포하며 퍼나르는 특정 정치 세력의 집단적 행위로 인해 자신의 정치적 명예와 선거 운동에 심각한 피해를 입혔다”고 주장했다.

신성식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가 지난 19일 오후 순천시의회 소회의실에서 공작정치를 중단하라는 취지의 기자회견을 열었다.

민주당 경선을 앞두고 허위사실 유포 등의 선거방해 행위가 계속되자 신 예비후보는 이에 대한 대응으로 J씨 등을 허위사실 공표에 의한 명예훼손으로 고발한다고 밝혔다.

그는“이번 고발은 공정한 선거 진행과 후보의 명예를 지키기 위한 필수적인 조치”라며 “허위 사실을 유포하며 공정한 선거를 방해하는 행위는 결코 용납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신 후보는 “국민들은 이번 선거를 통해 정권심판을 요구하고 있는데, 특정 정치 세력들이 앞장서 금도를 넘어선 비방과 흑색선전을 일삼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대표적으로 피의자와 성관계를 암시하는 게시물을 SNS를 통해 유포하며 퍼나르는 등, 특정 정치 세력의 집단적 행위로 인해 자신의 정치적 명예와 선거 운동에 심각한 피해를 입혔다”고 주장했다.

또한, “이러한 허위 사실유포는 선거 과정에서 유권자의 올바른 판단을 저해하고, 민의가 왜곡될 우려가 있어 이에 대한 법적 책임을 엄중히 묻겠다”며 “선거에 영향을 미치려는 불법적 행위는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범죄로 엄중한 수사와 처벌”을 촉구했다.

이외에도 신 예비후보 측은 “앞으로도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라며, “공정한 선거 환경 조성과 후보자의 명예를 지키기 위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