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퍼플’,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94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의 게임 플랫폼 ‘퍼플(PURPLE)’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4(iF Design Award 2024)’ 본상을 수상했다.

퍼플은 iF 디자인 어워드 2024의 ‘디지털 미디어 인터페이스’ 카테고리에서 수상했다. ‘크로스 플레이(Cross Play)’, ‘라이브 스트리밍(Live Streaming)’, 커뮤니티 서비스 등 다양한 편의 기능으로 이용자에게 최적의 환경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디자인 역량을 인정받았다.

[사진=엔씨소프트]

퍼플은 엔씨소프트의 올인원(All in one) 게임 플랫폼이다. 이용자는 △PC에서 게임을 원격으로 실행하고 모바일에서 게임 플레이 화면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거나 조작할 수 있는 ‘퍼플온’ △별도 소프트웨어 없이 게임 플레이 화면을 다른 이용자에게 공유할 수 있는 ‘퍼플 라이브’ △게임 내 채팅, 음성 채팅, 그룹 채팅 등 등 다양한 채팅 기능을 제공하는 ‘퍼플톡’ 등의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퍼플은 PC와 모바일 등 여러 기기에 동일한 디자인을 적용해 일관된 외관과 이용자 경험을 유지하고 있다. 또한 한국어, 중국어, 일본어 등 9개 언어를 제공하며, 글로벌 서비스에 맞춘 유연한 UI를 적용해 모든 이용자에게 높은 가독성을 지원한다.

퍼플 개발을 총괄하는 김훈 센터장은 “이용자에게 쾌적한 플레이 경험을 전달하기 위한 퍼플의 노력이 인정받아 기쁘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서비스 안정성과 편의성을 강화하고, 플랫폼 전반의 사용자 경험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