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년 체취가 뒤바꼈어요” 후기 폭발한 지속력 갑 바디워시

118

사람은 누구나 특유의 체취를 가지고 있다. 그 체취는 나이가 들수록 짙어지고 신체 변화에 따라 달라지기도 한다.

분명 같은 땀이 흐르는데 겨드랑이에서 악취를 풍기는 사람이 있고, 냄새가 거의 나지 않는 사람이 있다. 악취를 풍기는 당사자는 정작 본인의 체취에 익숙해져 있어 어떤 냄새를 뿜고 있는지 모르는 경우가 많다.

과연 이유가 뭘까? 그리고 냄새를 줄일 방법은 없을까?

냄새를 일으키는 주요 원인은 ‘땀’과 섞여 체취를 유발하는 피부 유해균 때문이다.

셔터스톡

땀은 99%가 무색무취의 액체지만, 피부에 있는 세균과 만나면 냄새가 난다. 즉 세균의 증식을 막는 철저한 위생관리가 강한 체취를 막는 시발점이라 할 수 있다. 평소 약용 비누 등을 활용해 자주 씻고 땀 억제 워시나 크림 등을 사용해 주면 도움이 된다.

많은 브랜드에서 좋은 향기를 위한 다양한 바디 제품을 내놓는 가운데, 최근 불쾌한 체취 억제에 탁월한 효과를 보인다는 제품 하나가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입는 바디 향수라고 불리는 독보적인 핫템 ‘솔금 바디워시&바디로션’이다. 촉촉한 세정력과 네추럴한 향, 5900원의 뛰어난 가성비로 SNS에서 큰 인기를 몰았던 바디제품이다. (바로가기)

# 향수보다 향기로운

우드앤씨솔트의 기분 좋은 니치 향에 향수처럼 지속력이 강한 것이 특징. 흙과 바다소금이 조화를 이룬 시원한 바다향으로 이국적이고 세련된 느낌이 가득하다.


구매자들은 “지금 쓰고 있는 조XX 향수랑 향이 같아서 샤워 후에 레이어드해서 뿌려도 이질 없고 좋다”, “이 제품들 사용하고 친구들이 무슨 향수로 바꿨냐고 물어봐요” 등의 후기를 남기기도 했다. 실제 시험 결과, 1회 사용 후 체취 등급과 냄새 개선에 탁월한 효과를 보였다. (바로가기)



# 6무첨가 순한 성분

몸으로 흡수되면서 알러지를 유발하는 화학물질 대신 천연 성분의 약산성으로 수분 보습에 도움을 준다. 비타민E나 칼륨, 레시틴이 함유되어 진정 효과가 뒤어나고 피부 산화 예방과 보습에 좋은 아보카도 열매 추출물, 비타민 C가 풍부한 라임 추출물, 피부 독소와 노폐물 배출을 돕는 녹차 추출물이 골고루 배합됐다. 또 보습 성분 판테놀이 피부 장벽을 튼튼하게 가꾼다.


천연 성분이 세포 재생을 활성화 시키면서 세균을 잡아줘, 피부 트러블과 여드름에도 효과적이다. 이에 닭살 피부나 트러블 가득한 오돌토돌한 등도 매끈하고 부드러운 살결로 변신한다.

(+꿀팁) 샤워 후 솔금 바디로션으로 충분히 보습을 해주면 피부 깊은 곳부터 수분을 빈틈없이 채울 수 있다. 단백질 구성성분인 아미노산 함유로 건조한 피부를 뒤바꾸고 자기무게의 1,000배 이상의 수분을 저장해 보습과 탄력에 뛰어난 효과를 볼 수 있다. (바로가기)


지금 택샵에서는 솔금 바디워시&로션을 단돈 5,900원(단품)에 판매하고 있다. 테라피세트(바디워시+바디로션+샤워볼)은 12,300원에 구매 가능하다. 93% 할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타임딜은 단 일주일간 진행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