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개고기 산업의 현실 담았다” 다큐멘터리 영화 ‘누렁이’ 세계 최초 극장 상영회 진행

208
연합뉴스

수십년간 개고기에 대한 논쟁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개를 가족 구성원으로 인식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식용을 금지해야 한다는 목소리 역시 커지고 있는 상황.

이런 가운데, 한국 개고기 산업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누렁이’가 오는 7월 22일 대한극장에서 세계 최초로 극장 상영회를 연다. 상영 후에는 미국 시트콤 ‘프렌즈’를 제작하기도 했던 ‘누렁이’의 감독 케빈 브라이트와의 대화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하 웨버샌드윅 코리아

‘누렁이’는 케빈 브라이트 감독이 한국의 개고기 소비문화를 조명하고자 4년 동안 취재한 내용을 담은 영화로 2021년 6월에 유튜브에서 공개된 이후 76만 회 이상의 조회수를 얻으며 관심을 받았다.

해당 영화에는 개 농장주와 식용견 판매업자부터, 육견협회 관계자, 대학 영양학과 교수, 국회의원, 수의사, 동물보호 운동가, 유기견 입양자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을 인터뷰한 내용이 담겼다.

케빈 브라이트 감독은 “코로나19로 인한 극장 개봉 지연을 딛고 드디어 ‘누렁이’를 한국 관객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극장 상영회와 감독과의 대화를 통해 영화가 담고 있는 한국 개고기 산업의 현주소에 대한 토론의 장이 열리길 바란다”고 전했다.

‘누렁이’ 상영회에 관련된 자세한 정보와 참석 신청은 ‘누렁이(Nureongi)’ 공식 인스타그램 및 페이스북 계정에서 확인해 볼 수 있다.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