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레드 장악한 경기도지사 근황… 사람들 모두 빵 터졌다 (좋아요 수 1548개)

2583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격 없는 소통으로 화제에 올랐다.

계급장(?)을 떼고 친구처럼 지역민과 소통하면서 여럿의 관심을 받고 있다.

최근 소셜미디어(SNS) 스레드로 활발한 소통을 벌이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 뉴스1

경기지역에 많은 비가 쏟아진 11일 김 지사는 소셜미디어(SNS) 스레드에 “경기도 오늘 비 많이 온다. 다들 우산 챙기고”라는 짧은 글을 게재, 지역민에게 안전을 당부했다.

이날 도내 15곳에 호우주의보가, 2곳에 호우경보가 각각 발효된 만큼 피해에 유의하라는 뜻에서다.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11일 스레드에 올린 글 / 이하 스레드

그런데 다소 말이 짧았던 탓인지 일부 네티즌은 “진짜 도지사가 올린 글이 맞냐?”, “직원이 올린 건가?”라며 해당 글 진위를 의심했고, 일부는 “동연아 너도 조심해~”라며 똑같이 반말로 응수했다.

2000년생 네티즌이 김동연 지사에게 남긴 글과 김 지사의 답글

한 네티즌이 “고마워 동연~ 나 (20)00년생 경기 주민 ○○○(이름)”이라고 답글을 달자, 김 지사는 “○○(이름) 오늘도 힘내고~ 나 57년생 도지사 김동연”이라고 받아쳐 자신의 신분을 인증했다.

유쾌한 김 지사의 반응에 빵 터진 사람들은 너도나도 ‘반말 소통’에 참여했다.

네티즌은 “우리 동연이도 우산 챙겼니?”, “형, 여기 용인인데 하늘 빵꾸(구멍) 뚫렸어 형도 출근길 조심해”, “형도 바람에 안 날아가게 조심하고”, “어~ 고맙고~”, “비 맞지 마. 머리 빠지니까. 오늘 국장회의 파이팅~”, “일기예보 요정”, “스위트하네. 동연아, 파이팅하자”, “아 동연이 형, 식사는 잡쉈어?”라고 댓글을 남기며 흥미로워했다.

지나가던(?) 경기 외 지역 사람들도 경기도지사의 격 없는 소통에 감탄을 터뜨렸다.

이들은 “경기도민 좋겠다. 든든하네…”, “경기도 부럽네요. 광주도 비 많이 와요”, “서울도 많이 와요. 우산 챙겨야지”, “도지사님 보려고 스레드 가입했어요. 젊고 건강한 경기도 분위기 넘 좋아요”, “동연이 형. 나 전남 주민인데… 안녕..?”, “경기도 힙하다. 도지사님이 쓰팔(‘스레드 맞팔로우’의 준말)도 해주고…”라며 한마디씩 했다.

이 광경을 지켜본 한 네티즌이 “도지사님 반말은 쫌…”이라며 당황하자, 김 지사는 “사실 저도 좀 어색한데 이게 트렌드라고 하네요”라고 본심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김 지사는 이후 “어제 올린 글 직원들한테 걸려서 폰 2주간 압수당할 뻔했다. 자주는 못 와도 가끔 와서 자기 전에 소통하는 걸로 합의 봤다”며 “아무튼 오늘은 밤새 비가 많이 올 예정이다. 경기도민들은 특별히 주의하고 문제 생기면 바로 나에게 연락하길 바란다. 내가 밤새 챙길 예정이다. 너무 걱정하지는 말고 편히 자길”이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젊은 층과 활발한 소통을 벌이는 김 지사 / 뉴스1
SNS를 소통 창구로 쓰는 김 지사 / 김동연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김 지사는 최근 스레드에 가입한 뒤 젊은 층과 활발한 소통을 벌이고 있다. 자신을 팔로잉(친구 추가)하면 ‘맞팔로우’도 해주고 있다.

오세훈 서울시장에게 스레드 가입을 추천해달라고 요청한 한 네티즌 댓글에 김 지사가 남긴 답글 / 스레드

서울시민으로 추정되는 한 네티즌이 “도연쓰 혼자 (스레드) 하지 말고 서울시장 친구도 하자고 꼬드겨 봐. 다 같이 쓰팔 하자”라고 댓글을 남기자, 김 지사는 “오늘 뵙긴 했는데 스레드 이야기는 못 했어”라며 업무 협약식에서 만난 오세훈 서울시장과의 인증샷을 공개해 웃음을 주기도 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1957년생인 김 지사는 은행원 출신으로 1982년 입법고시와 행정고시에 합격하면서 경제 관련 업무 공무원으로 일을 시작했다.

충청북도청, 음성군청, 총무처, 경제기획원, 대통령비서실, 기획예산처 등을 거쳤으며, 이명박정부 시절인 2008년 대통령실에서 일했다.

박근혜정부 초대 국무조정실장, 문재인정부 땐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역임했고 지난해 6월 치러진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통해 제36대 경기도지사에 당선됐다.

지난 2월 소셜 앱 ‘본디(Bondee)’에 가입해 젊은 층과 소통한 김 지사 / 본디

젊은 층과 소통을 중시하는 김 지사는 지난 2월 화제를 모았던 소셜 앱 ‘본디(Bondee)’에도 빠르게 가입해 주목받았다.

다음은 김동연 경기도지사 스레드에 사람들이 남긴 글과 김 지사의 답글
‘반말 소통’에 참여한 네티즌이 김동연 경기도지사의 스레드에 남긴 댓글 / 이하 스레드

김 지사에게 처음 반말 소통을 지적(?)했던 네티즌과 김 지사의 이후 대화 내용

+1
1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