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 시작된다는 예보 뜨자마자, 눈길 확 끄는 것들이 있다… ‘돈’ 관련 내용이다

32
※ 본 기사는 투자를 권유하기 위한 목적으로 작성된 것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장마철 자료사진. / 뉴스1

올해 장마철이 다가오면서 투자자들의 관심이 특정 산업과 기업들로 집중되고 있다. 폭우로 인한 수도 정비, 폐기물 처리, 방수 및 침수 관련 업체, 비닐 제조업체, 농약 제조업체 등이 장마 특수를 노리는 대표적인 종목으로 주목받고 있다. 올해 장마 예보가 시작되자마자 특히 주목받고 있는 주식 종목들은 어떤 것이 있는지 살펴보자.

장마철에는 습도가 높아지고, 빨래는 잘 마르지 않는다. 이에 따라 습도를 낮춰주는 제습기와 빨래를 뽀송하게 말려주는 건조기가 인기를 끌고 있다. 대표적인 제습기 및 건조기 제조업체로는 위닉스 등이 있다.

또 장마철에는 농약과 비료 수요가 급증한다. 이 시기에는 농약과 비료성분이 연일 내리는 비 때문에 모두 씻겨나가 농약과 비료 판매량이 급증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대표적인 업체로는 경농, 조비, 남해화학, 성보화학, 우진비앤지 등이 있다. 파루, 인바이오 등도 관련주로 묶을 수 있다.

농가의 재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스마트팜 역시 주목받고 있는데 대표적인 업체로는 그린플러스 등이 있다. 뿐만 아니라 비 피해 방지 및 농작물 보호를 위해 비닐의 수요도 증가하는데, 대표적인 업체로는 한화솔루션, 롯데케미칼 등이 있다.

폭우로 인해 하수관망이 막히거나 침수가 발생하는 경우도 장마철에 자주 발생한다. 이에 따라 수도 정비 관련 업체들의 수요가 증가한다. 대표적인 업체로는 한국주철관, 대우건설, 현대건설 등이 있다.

장마철에는 건물 침수 피해를 대비해 방수 코팅 공사가 활발해진다. 또 침수 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펌프, 빗물받이, 맨홀 뚜껑 등의 수요 역시 증가하는데, 대표적인 업체로는 삼성 SDI, 코웨이, 대성산업 등이 있다.

빗물과 쓰레기로 인해 폐기물 발생량이 장마철에 증가하기도 한다. 이에 따라 폐기물 처리 업체들의 수요가 증가하는 경우가 있다. 대표적인 업체로는 인선이엔티, 코엔텍, 제넨바이오 등이 있다.

장마기간이 오래 지속되면 일부 초등학교, 중학교 등은 휴업이나 단축수업, 원격수업으로 전환되기도 한다. 원격수업 수혜주로는 메가엠디, YBM넷, 아이스크림에듀 등이 있다.

이처럼 날씨와 경제는 떼려야 뗄 수 없는 상관관계에 있다고 볼 수 있다. 특히 장마철에는 수요가 증가하는 특정 산업과 기업들이 있다. 이러한 기업들은 장마철 동안 매출 증가와 이익 상승을 기대할 수 있기 때문에 투자자들에게 매력적인 투자처가 될 수 있다. 다만 모든 투자 결정은 철저히 본인의 책임하에 이루어져야 한다.

스타를 위해 투표하세요! 스타의 이름으로 기부됩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