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창한 주말날씨 기대했는데… 토요일·일요일 약속 있는 사람들은 아쉬울 소식 전해졌다

24

이번 주말 밖에서 약속이 있는 사람이라면 혹시 모를 소나기에 우산을 챙겨 나가는 것이 좋겠다.

기사 내용을 바탕으로 AI가 생성한 자료사진. / 빙 이미지 크리에이터(AI 이미지 생성 프로그램)

14일(오늘) 오전 발표된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이날부터 모레(16일)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낮 기온이 올라 덥겠으며, 내일(15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 또는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비와 소나기가 내리면서 더위가 일시적으로 주춤하는 곳이 있겠다. 또 비로 인해 또한, 당분간 바다 안개가 끼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우선, 14일(오늘)은 전국은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가끔 구름이 많아지겠다. 제주도는 흐리고, 오후 12시에서 18시 사이에 가끔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 늦은 오후 15시에서 18시 사이와 저녁 18시에서 21시 사이에는 강원 남부 내륙과 산지, 충북, 전북 동부, 전남 북동부, 경북 서부 내륙, 경남 북서 내륙 지역에 소나기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15일(내일) 전국은 구름이 많고, 수도권과 강원도,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겠다. 오전 6시에서 12시 사이와 밤 18시에서 24시 사이에 수도권과 강원도, 낮 12시에서 15시까지 제주도에 가끔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오후 12시에서 18시 사이와 저녁 18시에서 21시 사이에는 충청권과 남부 지방에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16일(모레)은 전국이 구름이 많다가 오전부터 차차 맑아질 것으로 예보되었다. 새벽 0시에서 6시 사이에 강원 내륙 지역에 한때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

기사 내용 바탕으로 AI가 생성한 자료사진. / 빙 이미지 크리에이터(AI 이미지 생성 프로그램)

기상청은 14일, 15일의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을 발표했다. 14일(오늘) 강원 남부 내륙과 산지에는 약 5mm 내외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며, 충북과 전북 동부, 전남 북동부, 경남 북서 내륙 지역에는 5mm에서 20mm, 경북 서부 내륙 지역에는 약 5mm 내외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15일(내일) 수도권에서는 서해 5도에 10mm에서 40mm, 경기 동부에 5mm에서 20mm, 서울과 인천, 경기 서부에 5mm에서 1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강원 내륙과 산지에는 5mm에서 20mm, 강원 동해안에는 5mm에서 10mm의 비가 예상된다. 제주도에서는 오늘부터 5mm에서 2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충청권에서는 충북에 5mm에서 20mm, 대전, 세종, 충남 지역에는 5mm에서 10mm의 비가 예상된다. 전라권에서는 광주와 전남, 전북 내륙 지역에 5mm에서 20mm, 경상권에서는 울산과 경남 내륙, 대구와 경북 지역에 5mm에서 2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일부 지역 낮 기온이 올라 더운 날씨가 예상되므로, 야외 활동 시 충분한 수분 섭취와 자외선 차단 등 건강 유지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또 소나기와 비가 예보된 지역에서는 갑작스러운 기상 변화에 대비해 우산을 챙겨두는 것도 필요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