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이 오늘(28일) 대한민국에서 ‘역사적인 날’ 열었다

88

비트코인 가격이 원화 시장에서 ‘8300만 원’대까지 치솟으며 기존 최고가를 기록했다.

28일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에서 오후 5시 57분 기준 1비트코인 가격이 8345만 원으로 사상 최고가를 기록했다.

비트코인 직전 최고가는 2021년 11월 9일 기록됐던 8270만 원이다. 업비트 뿐 아니라 빗썸에서도 이날 오후 6시 기준 비트코인 가격이 8285만 원으로 포착되며 사상 최고 기록을 뛰어넘었다.

국내 원화거래소에서 비트코인 가격은 올해 초 5700만 원대에 거래됐다. 그러나 두 달 새 40% 넘게 오른 것으로 파악됐다.

다만 글로벌 마켓에서의 비트코인 가격은 전고점보다 약 14% 가량 낮은 수준에 거래되고 있다.

가상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15분 기준 비트코인 가격은 5만 9223달러에 거래됐다.

이는 2021년 11월 10일 기록했던 전고점인 6만 8789달러의 약 86% 수준으로 집계됐다.

국내 시장에서 비트코인이 최고가를 기록한 이유로는 달러 강세(원화 가치 하락) 영향이 작용했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또 한국에서 투자 수요가 폭발한 것도 이유로 꼽혔다.

비트코인 이미지 컷. / kitti Suwanekkasit-shutterstock.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