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뉴스] 도우 대신 ‘치킨’ 가득.. 피자집으로 변신한 미국 KFC 근황

74

1952년 설립부터 지금까지 치킨 외길을 쭉 걷고있는 KFC에서 최근 피자를 출시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밀가루 대신 치킨을 도우로 삼은 이 메뉴는, 치킨과 피자가 합쳐진 모습으로 ‘CHIZZA(치짜)’ 라고 하는데요. 지난 26일 미국 KFC에 첫 선을 보여 SNS를 강타하고 있습니다.

이하 KFC 인스타그램

두툼한 치킨 위에 토마토 소스와 치즈를 가득 올려 마치 ‘치킨 파마산’과 흡사해보이기도 하는 이 메뉴. KFC는 여기에 마리나라 소스와 페퍼로니를 더해 맥주 안주로 딱인 ‘치짜’로 재탄생시켰습니다.

KFC는 ‘CHIZZA’의 정식 출시를 앞두고 뉴욕의 한 레스토랑을 개조해 특별한 이벤트를 선보이기도 했는데요. 팝업스토어 이름은 ‘Chizzeria’로 이틀간 손님들에게 무료로 신메뉴를 제공했다고 합니다. 팝업 기간동안 레스토랑 부근은 치짜를 맛보기 위해 수많은 인파가 모여들었다고 하네요.

KFC 유튜브

‘CHIZZA’는 한국 KFC에도 출시될지 기대를 모으고 있는데요. 이미 국내에는 지난 2015년과 2021년 치짜와 치짜구마 메뉴가 출시된 적 있기 때문이죠. 치킨과 피자의 꿀조합으로 당시에도 엄청난 화제를 모았지만 아쉽게도 단종되며 여전히 그리워하는 이들이 많다고 합니다.

KFC 홈페이지

오늘은 치킨 먹을지, 피자 먹을지 고민하지 않아도 되는 신박한 메뉴 ‘치짜’. 조만간 국내 상륙 소식도 기대해봐야겠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