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뉴스] 위스키 다음은 이것? 최상급 데킬라 ‘코모스’ 국내 출시

156

창립 100주년을 맞은 하이트진로에서 소주, 맥주가 아닌 멕시코 전통주 데킬라를 출시해 화제인데요. 그것도 최상위 등급의 럭셔리 데킬라 ‘코모스’로 마침내 국내에 첫 선을 보인다고 합니다.

하이트진로

‘블루 아가베’로만 만들어지는 코모스는 이미 해외에서 최고급 데킬라 중 하나로 손꼽히는데요. 최근에는 미국의 MZ세대 사이에서 위스키나 와인 대신 데킬라를 즐기는게 유행이 되면서 더 인기가 높아졌다고 합니다. 코모스는 특히 ‘테이스팅 패널 매거진’에서 최초로 100점을 받을 만큼 전문가들도 인정하는 품질이라고 하죠.

이하 KOMOS

국내에 출시된 제품은 두가지 버전으로, 먼저 프렌치 오크통에서 1년 이상 숙성되는 ‘아네호 크리스탈리노’는 풍부한 향과 투명한 컬러가 특징입니다. ‘엑스트라 아네호’의 경우 3년 넘게 숙성을 거쳐 더 진한 풍미가 느껴진다고 하네요.



코모스 데킬라는 현재 신세계백화점과 현대백화점에서 만나볼 수 있는데요. 가격대는 아네호 크리스탈리노가 3~40만 원대, 엑스트라 아네호가 100만 원 정도라고 합니다.


고급스러운 수제 도자기 병에 담겨있는데다가 병마다 고유 번호도 새겨져있다고 하니 소중한 지인에게 선물로 주기도, 애주가라면 소장해두기도 딱이겠네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