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제치고 세계 4번째 갑부 된 남자…하루에 37조 번 CEO 정체

298
마크 저커버그 메타플랫폼 CEO / Frederic Legrand – COMEO-Shutterstock.com

페이스북 모회사 메타플랫폼 주가가 급등하면서 마크 저커버그 CEO의 자산도 엄청난 속도로 불어났다.

2일(현지시간) 뉴욕 증시에서 메타 주가는 전날보다 무려 20.32% 오른 약 63만 5774원(474.99달러)에 마감했다. 이는 역대 최고치다. 시가총액도 하루 만에 267조 원(2000억 달러)가 불어나며 1조 2210억 달러를 기록했다.

이날 주가는 전날 발표된 실적 덕분이다. 전날 실적 발표 후 시간 외 거래의 주가가 약 15% 급등했는데, 정규장에서는 이보다 더 올랐다.

메타 측에 따르면 자신들의 지난 4분기 매출은 1년 전보다 25% 올랐다. 총이익은 전년과 같은 기간 대비 3배 이상 껑충 뛰었다.

심지어 사상 처음 배당 실시를 발표해 향후 실적을 미리 과시하기도 했다. 배당금은 주당 0.50달러다. 또한 500억 달러 규모의 자사주 매입 계획도 밝혀 주가 상승에 불을 붙였다.

이번 주가 급등으로 마크 저커버그 CEO의 자산도 늘었다. 블룸버그는 억만장자 지수를 공개하며 “전날까지 저커버그 자산 가치는 1420억 달러였는데, 이날 20%가 넘는 주가 상승으로 자산 가치가 하루 만에 280억 달러(37조)가 늘어 1700억 달러로 급등했다”라고 설명했다.

덕분에 저커버그는 MS 창업자 빌 게이츠를 제치고 세계 4번째 억만장자에 이름을 올렸다. 저커버그는 메타 지분의 약 13%, 주식으로는 3억 5000만주를 보유 중이다. 이에 배당으로 수천억 원을 벌 예정이다. 메타가 분기당 0.5달러를 배당하면 저커버그의 분기당 배당은 1억 7500만 달러, 1년 배당은 7억 달러를 벌 수 있다.

+1
0
+1
0
+1
1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