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영미, 남편 없이 子 돌잔치..송은이·신봉선이 대신 참석

56


안영미가 아들 돌잔치를 치렀다.



신봉선은 30일 “집안 잔치”라는 글과 함께 안영미 아들의 돌잔치 현장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에는 단아한 원피스 차림을 선보인 안영미와 한복을 차려입은 송은이, 신봉선의 모습이 담겼다.



개그계 선배이자 소속사 대표인 송은이와 절친이자 같은 소속사 식구인 신봉선은 홀로 돌잔치를 치르는 안영미를 위해 마치 한 가족처럼 한복까지 차려입고 돌잔치에 참석하는 돈독한 우정을 자랑해 훈훈함을 자아낸다.


앞서 안영미는 지난달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남편은 회사 사정상 한국에 올 수가 없다. 돌잔치도 남편 없이 하게 됐다”며 아쉬움을 토로한 바 있다.



한편 안영미는 2020년 외국계 게임 회사에 재직 중인 동갑내기 회사원과 결혼했다. 미국과 한국을 오가며 장거리 결혼생활을 하던 안영미는 지난해 7월 아들을 출산했다.



육아를 위해 약 1년간 휴식기를 가졌던 그는 올해 초부터 방송에 복귀, 현재 MBC FM4U ‘두 시의 데이트 안영미입니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https://m.entertain.naver.com/ranking/article/076/0004163330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