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시혁, 진짜 뉴진스 홀대 했나…르세라핌은 있고 뉴진스는 없다

52

어도어 민희진 대표가 ‘뉴진스가 하이브로부터 홀대받았다’는 주장을 한 가운데, 방시혁 하이브 의장의 SNS에 하이브 산하 레이블 소속 타 아티스트와는 함께 찍은 사진들을 다수 있으나 뉴진스와의 사진은 단 한장도 없다는 사실이 주목받고 있다.

25일 어도어 민희진 대표는 기자회견을 열고 경영권 탈취 시도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그러면서 “하이브가 ‘르세라핌 데뷔 전까지는 뉴진스를 홍보하지 말라’고 지시했다”고 폭로했다.

민희진 대표는 “당초 뉴진스를 ‘하이브 최초의 걸그룹’으로 데뷔시킬 계획이었으나, 하이브가 뉴진스보다 르세라핌을 먼저 데뷔시켰다”고 주장했다. 민희진 대표는 해당 사건 이후 방시혁 의장과의 대립이 심화됐다고 주장했다.

기자회견 이후 네티즌들은 방시혁 의장의 인스타그램에 뉴진스 데뷔 이후 지난 2년간 뉴진스의 사진이 한 장도 올라오지 않았다는 사실을 주목했다.

방시혁 의장의 SNS 계정에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르세라핌(LE SSERAFIM), 방탄소년단(BTS), 세븐틴(SEVENTEEN), 프로미스나인(fromis_9), 앤팀(&TEAM), 엔하이픈(ENHYPEN) 등 하이브 레이블 소속 그룹멤버들과 찍은 사진들을 볼 수 있다. 반면 지난 2년 동안 방시혁 의장이 뉴진스와 같이 찍은 사진은 단 한 장도 없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