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슬픈 오늘자 판다와쏭..ㅠㅠ

170

출처 : https://theqoo.net/square/3004048743

8월의 댓잎 시 푸바오한테 읽어주는 송바오

기억해, 먼 훗날 암컷 판다로 살아가다가
너무 힘든 일을 겪고 지쳐서
손가락 하나조차도 움직일 힘이 없을때,
누군가 8월의 댓잎새순을
하나하나 모아서 너의 입에 넣어 준다는 건
너를 아주 많이 사랑한다는거야.
너를 아주 많이 응원한다는거야.
너의 엄마는 그렇게 힘을 내서
세상에서 가장 큰 행복을 찾았단다.
지치고 힘들 땐 너를 사랑하고 응원하는
가족들이 있다는 걸 꼭 기억하렴

+1
6
+1
1
+1
0
+1
2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