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전임신 발표… 비연예인과 오늘(26일) 결혼하는 걸그룹 멤버

213

그룹 라붐 해인(28·염해인)이 결혼한다.

해인은 26일 경기도 모처에서 비연예인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양가 가족과 가까운 지인들의 축하 속에 비공개로 진행 예정이다.

라붐 해인이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열린 미니 앨범 3집 ‘블라썸(BLOSSOM)’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뉴스1

앞서 지난달 7일 해인은 결혼과 임신 소식을 동시에 알렸다. 당시 해인은 예비 신랑에 대해 “귀엽고 풋풋했던 19살부터 좋은 친구로 인연이 되었다. 시간이 지나 어느덧 어른스럽게 성장한 모습을 보니 신기하기도 하고 마치 운명처럼 느껴졌다”고 말했다.

아울러 “늘 나를 편안하게 해주고, 만큼이나 저희 가족을 챙겨주는 자상하고 다정한 모습에 따듯함을 느꼈다. 내 고민을 덜어주고, 어떠한 문제도 해결해 주는 듬직한 모습에 고마움을 느꼈다. 무엇보다 함께 있으면 너무 즐겁고 많이 웃는 저의 모습을 보게 되었다”고 결혼을 결심한 계기를 밝혔다.

라붐 해인이 서울 강남구청에서 ‘강남구 홍보대사’로 위촉된 뒤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뉴스1

결혼 준비를 하던 중 행운 같은 아이가 찾아왔다는 해인은 “아이의 심장 소리를 듣고, 이루 말할 수 없는 감동이 몰려왔다. 감동스러운 기쁨과 동시에 책임감이 굳건해지는 순간이었다. 생애 처음 느껴보는 감정과 벅차오르는 순간들을 겪으며 요즘 너무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초음파 영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해인은 지난 2014년 라붐으로 데뷔해 ‘상상 더하기’, ‘겨울 동화’ 등으로 사랑받았다. 해인은 ‘강남 스캔들’, ‘편의점 샛별이’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활동도 이어갔다. 최근 방영된 Mnet ‘퀸덤 퍼즐’에서는 일신상의 이유로 하차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