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빈, 세상 떠난 팬 장례식장에 찾아가 직접 조문하고 가족 위로

237

배우 김우빈이 팬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전했다.

27일 김우빈은 세상을 떠난 팬을 추모했다. 해당 팬의 가족에 따르면 김우빈은 장례식장에 추모 화환을 보내는 데 그치지 않고 직접 조문까지 했다.

김우빈은 “맑고 밝던 지원아. 오랜 시간 늘 네가 와주던 길을 마지막 인사하러 다녀와보니 참 멀고 힘든 길이었구나 비로소 알게 됐네”라며 입을 열었다.

이하 김우빈 인스타그램

이어 “불과 얼마 전까지 웃으며 안부 물어주던 너의 얼굴이 떠올라 가슴이 참 많이 아프다”라며 “지원아, 헤어짐이라고 생각하지 않을게. 그곳에선 늘 웃는 일만, 건강하고 행복한 하루하루만 보내다가 우리 다시 만나는 날에는 같이 사진도 많이 찍고 못다 한 이야기 많이 나누자”라고 했다.

그러면서 “네가 많이 기대했던 새 작품들도 지원이 생각하며 더 힘내서 잘 만들어볼게. 지켜봐 줘. 네가 내 팬이어서 정말 감사하고 또 감사해. 우리 꼭 다시 만나자”라고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그는 맑은 하늘 사진과 함께 팬에게 받았던 편지도 공개했다.

해당 팬의 동생은 “보내주신 화환만 해도 정말 큰 힘이 되었는데, 직접 김우빈 님이 와주셔서 저희 가족에게는 정말 큰 위로가 됐어요. 엄마도 아빠도 저도 동생도 정말 큰 힘을 얻었습니다. 언니가 매일 매일 사랑했던 우빈 님을 언니 마지막 가는 길에 보고 갔으니까 이제 언니는 여한 없이 훌훌 날아갈 거예요”라며 “바쁘실텐데도 먼 길 와주시고 언니를 배웅해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우빈 님도 앞으로 항상 건강하시기를 빌고, 하는 작품마다 모두 다 잘 되어 행복하시기를 빕니다. 언니의 마지막을 함께 해 주셔서 정말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김우빈은 오랜 비인두암 투병을 끝내고 다시 본업으로 복귀했다. 연인 신민아와도 변함없이 좋은 사이로 지내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