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수지는 4위…’가장 연애하고 싶은 남녀 스타’ 1위는?

1871

‘연애 상대’로 가장 인기가 높은 남녀 스타 순위가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배우 차은우, 수지 / 뉴스1

궁합AI 소개팅 애플리케이션 ‘궁합팅’을 출시한 스타지오 소프트는 ‘가장 연애하고 싶은 남녀 연예인·스포츠 스타’에 대한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스타지오 소프트는 지난 8월 3일부터 10일까지 20~60대 남녀 각각 100명씩 총 200명을 대상으로 ‘궁합팅’ 공식 인스타그램 및 페이스북 채널을 통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5위는 임시완(9%)과 아이유(3%)가, 4위는 차은우(9%)와 수지(3%)가 각각 이름을 올렸다.

3위는 ‘미스터트롯’ 이후 수년간 정상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가수 임영웅(18%)과 뛰어난 가창력과 다재다능한 매력의 소유자 소녀시대 태연(5%)이 선정됐다.

2위는 월드컵 스타로 떠올라 아직까지 뜨거운 인기를 자랑하는 축구선수 조규성(27%)과 ‘영원한 피겨여왕’ 김연아(7%)가 차지했다.

대망의 1위는 배우 송강과 소녀시대 겸 배우 윤아가 각각 남녀 부문 1위를 차지했다.

‘가장 연애하고 싶은 남녀 연예인·스포츠 스타’ 설문 조사 결과 / 스타지오소프트

특히 가장 연애하고 싶은 여자 스타 1위에 선정된 윤아는 76%라는 압도적인 지지율을 보였다. 최근 종영한 드라마 ‘킹더랜드’에서 사랑스러운 매력과 설레는 로맨스를 선보이며 다시 한번 대세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배우 송강은 36%의 표를 얻으며 남자 스타 1위 자리에 올랐다. 섹시하면서도 소년미를 간직한 스타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소녀시대 겸 배우 윤아, 배우 송강 / 뉴스1

스타지오소프트는 “요즘 대중이 연인이 되고 싶어 하는 남녀상이 설문조사에 반영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외적인 매력뿐 아니라 자신의 일에 최선을 다하는 태도 등에 많은 점수를 줬다고 본다”라고 설명했다.

+1
0
+1
0
+1
2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