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전드 찍은 ‘마스크걸’ 안재홍에게 돌직구 날린 배우…“더럽고 좋더라”

1792

배우 안재홍이 넷플릭스 ‘마스크걸’을 통해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넷플릭스 ‘마스크걸’ 포스터 / 이하 넷플릭스

안재홍은 지난 18일 본인 인스타그램에 “‘마스크걸’ 오늘 공개합니다. 즐겨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마스크걸’ 포스터 사진을 올렸다.

이날 공개된 ‘마스크걸’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진 평범한 직장인 김모미가 밤마다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인터넷 방송 BJ로 활동하면서 의도치 않은 사건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김모미의 파란만장한 일대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로 동명의 웹툰이 원작이다.

다음은 넷플릭스 ‘마스크걸’ 스틸이다.

안재홍은 극 중 BJ 마스크걸의 광팬이자 그에 대한 집착과 망상을 키워가는 주오남 역을 맡았다. 그는 해당 작품에서 원작 캐릭터와 놀라운 싱크로율을 보이며 색다른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특히 탈모가 온 듯한 헤어 스타일과 BJ에게 집착하는 눈빛 등 외적인 모습까지 완벽 변신해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역대급 연기다”, “안재홍이 주오남 삼킨 수준이다”, “안재홍 은퇴작 아니냐 다 쏟아부은 것 같다”, “이번에 진짜 레전드 찍었다” 등 호평을 보내고 있다.


동료 배우들도 마찬가지다. 안재홍이 홍보 글을 올리자, 선배 배우인 김의성은 “아 더럽고 좋더라”라고 짧지만 굵은 메시지를 남겨 공감을 샀다. 이동휘 역시 “안재홍 최고”라고 감탄했다.

한편 안재홍을 비롯해 고현정, 나나, 이한별, 염혜란 등이 출연한 ‘마스크걸’은 넷플릭스에서 감상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