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과해야지…” 손흥민이 진짜 ‘킹받았다’는 피식대학 인터뷰 패러디 (영상)

454

손흥민(토트넘)이 자신의 인터뷰를 패러디한 ‘피식대학’ 영상 콘텐츠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손흥민, 이용주 / 이하 유튜브 ‘피식대학’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에는 ‘손흥민에게 월클라인에서 누구를 뺄지 묻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피식쇼’ 게스트로 출연한 손흥민은 “한국에서 토크쇼 출연은 두 번째 같다”며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피식쇼’ 진행자 이용주는 “토크쇼를 진행하기 전에 사과를 좀 하고 싶다”며 과거 ‘피식대학’에서 업로드한 손흥민의 인터뷰 패러디 영상을 언급했다.

손흥민은 “맞다. 사과해야 한다. 좀 심했다. 내가 (피식쇼에) 안 올 줄 알았나 봐”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피식쇼’에 등장한 손흥민
‘피식쇼’에 등장한 손흥민

이용주는 멋쩍은 웃음을 지으며 “진짜 올 줄 몰랐다. 이건 일이지 않냐. 나는 코미디언이다. 인터뷰 영상에서 네 악센트를 듣고 재밌겠다 싶어서 영상을 제작했다”라고 해명했다.

손흥민은 “너가 골든부츠 대신에 유튜브 골드버튼을 들지 않았냐”라며 “표정이 정말 킹받았다. 내 표정을 따라 하는데 약간…후… 뭐 재밌긴 했다. 고소는 고려해 보겠다”라고 유쾌하게 받아쳤다.

이어 이용주는 “(성대모사를) 한 번 더 해도 되냐”라고 물었고 손흥민은 “알겠다. 하지만 마지막이다”라고 대답했다.

앞서 ‘피식대학’은 지난해 5월 ‘EPL 득점왕 손홍만 수상소감 영어 인터뷰’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손흥민 인터뷰를 패러디한 이용주
지난해 골든부트를 받은 손흥민 / 손흥민 인스타그램

해당 영상에서 이용주는 손흥민의 유니폼을 입고 하고 특유의 영국식 악센트와 인터뷰 내용을 따라 해 네티즌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당시 손흥민은 영국 프리미어리그(EPL) 2021~2022시즌 23골을 몰아치며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와 함께 공동 득점왕(골든부트)을 차지했다. 잉글랜드를 비롯해 스페인,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 등 유럽 5대 빅리그를 통틀어 아시아 선수가 득점왕에 오른 것은 손흥민이 최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