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 소다, 일본 공연 도중 집단 성추행 폭로…일본 네티즌들이 보인 반응

4232
이하 DJ 소다 인스타그램

DJ 소다가 일본 오사카에서 열린 한 뮤직 페스티벌에서 집단 성추행을 당했다고 밝힌 가운데 일본인들이 단 댓글이 관심을 끌고 있다.

DJ 소다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본 오사카의 한 뮤직 페스티벌 무대에서 공연 도중 일부 팬들에게 집단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은 충격, 그 자체였다. DJ 소다는 공연 도중 팬들과 소통하기 위해 관객석으로 다가갔다. 이를 본 일부 관객들은 DJ 소다에게 손을 뻗어 가슴을 만지고 있었다.



DJ 소다는 “너무 큰 충격을 받아 아직도 무서워서 손이 떨리고 있다”며 “항상 공연 마지막 부분에 관객들에게 가까이 다가간다. 오늘도 그랬는데 한 명도 아니고 여러 명이 갑자기 내 가슴을 만지면서 속수무책으로 성추행을 당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너무 놀라고 무서웠다. 일단 끝까지 마치려고 정말 최대한 아무렇지 않은 척 많이 노력했다”며 “지금은 호텔로 돌아왔는데 아직까지 너무나 무섭다. DJ를 한 지 10년이 됐는데 공연 중에 이런 일이 일어난 적이 한 번도 없었다”고 덧붙였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게 일본에서는 흔한 성폭행이라고 한다. 성폭행에 맞서는 여성만을 위한 열차도 있다. 너를 지켜주지 못해 미안하다”, “이런 건 옳지 않다”, “상처를 극복하길 바란다”, “이런 사건이 일어났다는 게 너무 슬프다” 등 반응을 보였다.

일본 네티즌들의 댓글도 이어졌다. 이들은 “일본에서 이런 일을 겪게 해 정말 미안하다”, “당신에게 대신 사과하고 싶다”, “같은 일본인으로서 부끄럽다”, “모든 일본인들이 그런 건 아니다. 일본인들을 미워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등 댓글을 남겼다.

또 다른 일본 네티즌들은 “오사카에서 이런 경험을 하게 해 죄송합니다”, “모든 일본인들이 그렇진 않다”, “저기에 손을 뻗고 있는 사람들이 일본인이라는 보장도 없다”, “관객들의 매너가 엉망”, “진심으로 사과한다” 등 반응을 보였다.

+1
0
+1
1
+1
1
+1
2
+1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