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자, 결혼식 감사 인사 올리며 비연예인 신부 얼굴 공개했다 (+사진)

8076

다이나믹 듀오 최자가 자신의 결혼식에 와준 하객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며 신부의 얼굴을 공개했다.

최자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분들이 축하해주신 덕에 복에 겨운 결혼식 잘 마쳤다”고 운을 뗐다.

이어 “큰 빚 졌다고 생각하면서 둘이 같이 오래오래 갚겠다. 감사드리고 사랑해요”라며 신부와 함께 찍은 여러 장의 사진들을 첨부했다.

다이나믹 듀오 최자와 일반인 신부의 모습. /이하 최자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들을 보면 최자는 하객들의 축하를 받으며 신부에게 뜨거운 키스를 하고 있다.

신부의 손을 잡고 하객들에 반가운 제스처를 취하고 있는 최자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이외에도 개코와 함께 결혼식장에서 노래를 열창하는 모습, 신부와 밀착한 채 환하게 웃는 모습 등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다이나믹 듀오 최자와 일반인 신부의 모습. 개코(가장 위 오른쪽)가 축가를 부르고 있다.

최자는 지난 9일 지인의 소개로 만난 비연예인 신부와 결혼식을 올렸다.

최자는 지난 2월 인스타그램에 결혼 소식을 직접 알렸다. 그는 “참 오랜 시간을 혼자 걸어왔고 또 계속 그럴 거라고 믿고 살았는데, 이렇게 정처 없이 떠돌던 저를 멈춰 세운 한 사람을 만났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힘들 때나 즐거울 때나 곁에서 절 따뜻하게 바라봐 준 순박한 미소가 매력적인 여성이며 다소 다이내믹한(역동적인) 내 삶에 포근한 안정감을 더해준다”고 상대를 소개했다.

이어 “화목한 가정이라는 새로운 목표를 향해 둘이 함께 걸어가려고 한다. 지금처럼 손 꼭 잡고 사랑하며 재미있게 살겠다, 새로 시작하는 저희 둘의 앞날 많이 응원해 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1
4
+1
0
+1
3
+1
0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