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엑소·슈퍼엠 이어서… SM, 역대급 아이돌 보이그룹 선보인다

3129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의 새로운 신인 보이그룹이 데뷔를 앞두고 있다.

그룹 슈퍼엠(Super M)이 2021년 1월 1일 온라인 중계로 진행된 SM타운 라이브 ‘컬처 휴머니티’Culture Humanity’ 콘서트에서 멋진 공연을 펼치고 있다. / 이하 뉴스1=SM엔터테인먼트

12일 스포츠조선에 따르면 SM 신인 보이그룹이 오는 9월 데뷔를 목표로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데뷔곡 뮤직비디오를 촬영하고 있다.

NCT로 활동한 성찬, 쇼타로, SM루키즈(SM 프리데뷔팀)의 은석, 승한에 세 명의 알려지지 않은 멤버가 추가됐다. 추가 멤버들의 국적은 한국, 미국이다.

이미 성찬, 쇼타로, 은석, 승한은 지난해 수원월드컵경기장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SM타운 콘서트에서 ‘아웃트로: 드림 루틴’ 공연을 선보여 팬들의 큰 호응을 받은 바 있다.

무엇보다 SM이 심혈을 기울여 내놓는 신인 보이그룹이라는 점에서 관심이 쏠린다.

SM이 새 보이그룹을 론칭하는 것은 2016년 이후 약 7년 만이다. 2016년에 NCT U, NCT 127, NCT 드림, 2019년에 웨이션브이, 또 올해 새로운 NCT 팀이 데뷔했지만, 해당 그룹들은 모두 NCT 소속이다.

SM은 한국 대형 기획사 중 한 곳이다. 역사성 측면에서는 가장 오래된 명가라 할 수 있다. 그런 만큼 연습생 시스템 등 오늘날 K팝 아이돌 시스템의 많은 부분을 처음 구축한 기업으로 거론된다. 방송 및 공연 엔터테인먼트 분야에도 진출해 있다.

SM은 특히 1996년부터 인기 아이돌 가수들을 여럿 배출하며 한국 엔터테인먼트 역사의 한 획을 그었다.

남자 아이돌 가수로는 H.O.T를 필두로 신화, 플라이 투 더 스카이,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엑소, NCT를 나란히 성공 궤도에 올렸다. 여자 가수로는 S.E.S.를 필두로 보아, 장나라, 천상지희 더 그레이스, 소녀시대, f(x), 레드벨벳, 에스파 등이 대표적인 성공 사례다.

동방신기가 2021년 1월 1일 온라인 중계로 진행된 SM타운 라이브 ‘컬처 휴머니티’Culture Humanity’ 콘서트에서 멋진 공연을 펼치고 있다.

+1
4
+1
0
+1
4
+1
1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