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인스타그램 사진에 ‘좋아요’ 누른 월드클래스 축구선수

8459

원더걸스 선미 인스타그램에 뜻밖의 월드클래스 축구 선수가 ‘좋아요’를 눌러 눈길을 끌었다.

선미 / 이하 선미 인스타그램

선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선미는 사람 얼굴이 프린트된 티셔츠와 하단이 찢어진 검은색 핫팬츠를 입고 무릎까지 오는 긴 부츠를 매치해 세련된 패션 감각을 뽐냈다. 특히 모델 같은 긴 비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 사진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시티에서 활약 중인 케빈 더브라위너가 ‘좋아요’를 눌러 이목이 집중됐다. 케빈 더브라위너가 평소 선미의 사진에 ‘좋아요’를 누른 적이 없는 만큼 팬들의 관심이 쏠렸다.

선미 인스타그램에 좋아요 누른 케빈 더브라위너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이왜진”, “덕배 성공했구나”, “맞팔 아닌데 좋아요라니”, “진짜 기분 좋을 듯”, “완전 성덕 됐네” 등 반응을 보였다.

선미

실제로 선미는 맨체스터 시티의 열렬한 팬으로 잘 알려져 있다. 선미는 더브라위너를 팔로우 중이다.

선미는 지난해 10월 맨체스터 시티의 초청을 받아 홈구장인 에티하드 스타디움을 방문해 더브라위너를 만난 적이 있다. 당시 선미는 맨체스터 시티 굿즈인 머플러를 두른 채 더브라위너와 함께 사진을 찍었다. 더브라위너는 쑥스러운 듯한 미소로 선미 옆에 섰다.

케빈 더브라위너 만났던 선미

이날 선미는 2022-23시즌 EPL 9라운드 맨체스터 시티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경기를 관람했다. 경기는 맨시티의 6-3 대승으로 끝났다. 엘링 홀란이 프리미어리그 역대 최초로 홈경기 3회 연속 해트트릭이라는 신기록을 세운 날이었다.

선미가 직관한 맨체스터 시티 경기

선미는 맨체스터 시티에 “초대해 줘서 고맙다. 아직도 내가 여기에 있었다는 게 믿기지 않는다”며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1
15
+1
1
+1
5
+1
0
+1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