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편 끼쳐 죄송…” ‘갑질 논란’ 나온 ‘오징어게임2’ 제작진, 발 빠르게 사과했다

5363

넷플릭스 ‘오징어게임2’ 제작진이 온라인상에서 불거진 ‘공항 갑질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넷플릭스 ‘오징어게임2’ 출연진 / 넷플릭스 인스타그램

‘오징어게임2’ 측은 11일 공식 입장을 내고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불거진 ‘공항 갑질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제작진은 “지난 10일 인천공항에서 ‘오징어게임2’ 촬영 중 시민께서 불편을 겪으셨다는 내용을 접했다. 촬영 과정에서 시민분들께 현장 상황에 대한 자세한 안내를 드리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였으나, 불편을 끼쳐드린 점 사과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촬영을 양해해 주신 시민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촬영 과정에서 더욱 신중을 가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이날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어제 촬영이 벼슬인 줄 알던 오징어게임2 스탭 한 분 봤네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한 네티즌이 커뮤니티에 올린 글 /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글 작성자는 “어제 인천공항에 무슨 카메라 잔뜩 있어서 보니까 오징어게임2 촬영 중이더라. 진짜 어이없는 게 에스컬레이터 이용하려니까 스태프 중에 180은 넘어 보이고 영어 문구가 적힌 검은 티셔츠를 입은 분이 에스컬레이터 이용하려는 사람들 막으면서 너무 당당하고 기분 나쁜 명령조로 다른 데로 돌아가라고 말했다”고 글을 올렸다.

이어 “인천공항 이용객들한테 피해를 줬으면 촬영 중이라 죄송하다고 양해를 구하고 예의를 차려 말해야 하는 거 아니냐”며 “미안하단 말 한마디 없이 갑자기 길을 막고 옆 엘리베이터 타라며 짜증스러운 명령조로 말하는 게 너무 화났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촬영이 벼슬이냐, 인천공항 전세 낸 것도 아니고 사람들한테 피해 끼쳤으면서 뭐가 그렇게 당당하고 뻔뻔하냐”고 항의했다.

배우 이정재, 이병헌 / 이하 넷플릭스 인스타그램
임시완, 조유리

앞서 넷플릭스는 최근 글로벌 히트작 ‘오징어게임’ 시즌2 캐스팅 명단을 공개했다. 시즌1에서 활약했던 이정재, 이병헌, 위하준, 공유와 함께 임시완, 강하늘, 박규영, 박성훈, 조유리, 양동근, 강애심, 이다윗, 이진욱, 원지안, 노재원, 탑(최승현) 등이 등장할 예정이다.

다만 일부 네티즌들은 과거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탑이 ‘오징어게임2’에 등장하는 것에 대해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

탑은 극 중 과거 가수 활동을 했다가 은퇴한 아이돌로 등장할 예정이다.

‘오징어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을 두고 목숨을 걸고 참가한 사람들의 사투를 담은 시리즈다. 최근 시즌2 촬영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1
1
+1
1
+1
2
+1
0
+1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