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우희, 활동기에 먹는 야식으로 딱 ‘세 가지’ 꼽았다

898

배우 천우희가 활동기에 야식으로 바나나, 치즈, 단백질 바만 먹는다고 밝혔다.

배우 천우희 / 뉴스1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싱글 매거진’에는 천우희와의 인터뷰 영상이 올라왔다. 천우희는 이날 한 가지 질문에 천우희 버전과 tvN 드라마 ‘이로운 사기’ 속 인물 이로움 버전으로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천우희는 ‘다음 날 오전 스케줄이 있는데 하루 종일 아무것도 먹지 못해 너무 배가 고프다’라는 상황을 주자 “바나나, 단백질 바를 먹는 편이다. 소화가 잘 되면서 살이 찌지 않는 것들을 먹으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는 “오전에 스케줄이 있다면 먹는 게 세 가지 밖에 없다. 바나나, 치즈 아니면 단백질 바를 먹는다”라며 자기 관리 비법을 공개했다.

이어 “다음 날 스케줄이 없거나 일하는 시즌이 아니라고 하면 치킨을 많이 먹는 거 같다”라며 “치킨을 좋아한다”라고 덧붙였다.

천우희가 야식에 대해 이야기 하고 있다. / 이하 유튜브 ‘싱글즈 매거진’

그러면서 천우희는 이로움이라면 같은 상황에서 그냥 참을 것 같다고 추측했다. 그는 “로움이는 밥을 안 먹고도 다니고, 먹어봤자 라면을 먹어서 그냥 참을 것 같다. 공복에 대한 인내심은 굉장히 좋은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한 시간을 넘게 기다린 맛집이 내 앞에서 마감이 됐다면’이라는 질문에는 “나는 한 시간 넘게 기다리는 맛집을 줄 서지 않는다. 내가 기다릴 수 있는 한도는 20~30분이다”라고 했다.

이어 “그 이상을 기다리는 것은 시간이 아깝다. 세상에 맛있는 건 또 많은데 한 시간 이상 기다려서 먹을 가치가 있냐고 생각했을 때 아닌 거 같다. 그래서 그런 일은 없을 것 같다”라고 맛집 대기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천우희가 맛집 대기에 대해 이야기 하고 있다.

그러면서 “로움이도 항상 라면만 먹어와서 다른 걸 먹을 줄 모른다. 그래서 나랑 똑같이 맛집을 기다리지 않을 것 같다”라고 짐작했다.

천우희가 출연하는 tvN 드라마 ‘이로운 사기’는 공감 불능 사기꾼과 과 공감 변호사, 너무나 다른 두 사람의 절대 악을 향한 복수극이자 짜릿한 공조 사기극을 그린 드라마다. 매주 월, 화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