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아이돌 멤버, 소속사 대표 ‘둔기 폭행’ 긴급 신고…경찰 출동

2774

현직 아이돌그룹 멤버가 소속사 대표에게 폭행당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이돌그룹 멤버 폭행 피해 사건을 조사하고 있는 서울 강남경찰서 모습. 폭행 혐의를 받는 사람은 해당 아이돌그룹의 소속사 대표인 것으로 전해졌다. / 연합뉴스TV 제공-연합뉴스

18일 채널A는 현직 아이돌그룹 멤버의 폭행 피해 신고 소식을 단독으로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직 아이돌그룹 멤버가 소속사 대표에게 폭행당했다며 서울 강남경찰서에 신고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 11일 오전 4시 30분쯤 “소속사 대표가 멤버들을 폭행한다”라는 신고를 받고 사건 현장으로 출동했다.

경찰은 당시 해당 아이돌그룹의 숙소로 찾아가 약 90cm 길이의 둔기를 이용해 멤버들을 폭행한 혐의로 소속사 대표를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폭행 혐의를 받는 소속사 대표는 당시 해당 아이돌그룹 멤버들에게 “왜 숙소를 더럽게 쓰냐”라며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채널A는 “폭행을 당한 (아이돌그룹) 멤버 중에는 미성년자도 있었다. (소속사) 대표는 폭행 당시 음주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라고 보도했다.

현재 이 사건에 대한 자세한 소식은 전해지지 않았다. 폭행 피해 사건이 발생한 아이돌그룹이 어딘지도 알려지지 않았다.

해당 아이돌그룹 멤버 폭행 피해 소식은 18일 더쿠 등 주요 커뮤니티와 SNS로도 알려졌다. 이 사실을 접한 네티즌들은 충격을 감추지 못했다.

경찰은 범행을 저지른 소속사 대표를 특수폭행 혐의로 입건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스타를 위해 투표하세요! 스타의 이름으로 기부됩니다.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