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채영이 남편 돌싱 루머에 말문을 열었다… 애도 없었다

1451

배우 한채영이 남편이 ‘돌싱’이란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한채영, ‘사랑스러운 미소’ / 뉴스1

한채영은 11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 출연해 남편이 재혼했단 루머가 조카가 함께 찍힌 사진에서 비롯된 것임을 밝혔다.

한채영은 “조카가 남편을 너무 좋아해서 남편 옆에 앉아 있었고, 제 옆에 언니가 있었는데 사진에는 언니가 없고 셋만 찍혔다”고 설명하며, 이에 따라 오해가 생겼다고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채영은 또한 자신의 결혼 생활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남편과의 사이가 여전히 좋다고 강조했다.

그녀는 “결혼한 지 17년 차이지만 여전히 행복하다”며, 결혼 초기 받았던 5억 원짜리 반지와 깜짝선물로 받은 차에 대한 에피소드도 공유했다.

또한 아이가 태어난 후 의견 차이로 인해 부부 간의 소통 방식에 변화가 생겼다고 밝혔다.

한채영은 “아이 앞에서는 싸우지 않는 것이 부부의 룰”이라고 말하며, 문자로 의견을 교환한다고 설명했다.

이날 방송엔 개그맨 김준호도 함께 출연해 한채영과 유쾌한 대화를 나누며 재미를 더했다.

김준호는 한채영의 다리 길이와 비교하며 웃음을 자아냈고, 동국대 출신인 한채영에게 자신도 동국대에 지원했었다며 웃음을 유발하는 억지 인연을 만들어내기도 했다.

또한 한채영이 임우일의 입담을 칭찬하자, 김준호는 임우일에게 얼굴 개인기를 보여주도록 꼬드겨 웃음을 더했다.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은 매주 화요일 오후 방송된다.

배우 한채영 / 뉴스1
+1
0
+1
0
+1
1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