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남편, 이제 편히 즐겨요” 황정음, 불륜 저격글 직접 읽어…화끈한 셀프디스

104

전 남편 이영돈 씨와 이혼 소송 중인 배우 황정음이 ‘SNL코리아 시즌5’에 출연해 거침없는 매력을 선보였다.

SNL에 출연한 황정음 / 황정음 인스타그램

황정음은 지난 30일 공개된 쿠팡플레이 ‘SNL 코리아 시즌5’ 호스트로 출연했다.

황정음은 오프닝부터 거침이 없었다. 신작 관련 신동엽의 질문에 “저도 이제 탈출해서 부활하려고 한다”라며 화끈하고 솔직한 입담으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황정음 / 쿠팡플레이 캡처

신동엽은 “묘한 시기에 SNL에 나왔다”며 “사람들이 궁금한 게 매우 많은가 보다. 물어보면 다 얘기해줄 수 있냐?”고 물었다. 이에 황정음은 “시원하게 다 말씀드리겠다”고 했다.

이어 신동엽은 “믿고 보는 황정음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작품 할 때마다 잘됐다. 작품 보는 눈이 뛰어난 것 같다”고 하자 황정음은 “제가 생각해도 작품 보는 눈은 있는데 남자 보는 눈이 없는 것 같다”며 “차라리 작품 보는 눈 말고 남자 보는 눈이 더 있었으면 좋았을텐데”라며 씁쓸한 마음을 드러냈다.

황정음은 전 남편을 겨냥하는 듯한 발언을 이어갔다. 황정음은 ENA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나는 솔로)를 패러디한 ‘나는 돌싱’ 콩트에서 이상형 관련 질문을 받자 “딱 2개만 아니면 된다. 작은 남자랑 가출하는 사람”이라고 했다.

이어 “그동안 너무 자상하고 아름다웠던 내 남편. 그동안 너무 바빴을텐데 이제 편하게 즐겨요” “돈은 내가 1000배 더 많아. 네가 뭘 안다고 입을 놀려” 등 SNS에 올린 글을 직접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음 코너인 ‘스드메의 돈 단속’에서 황정음은 “결혼? 한 번이 아닐 수도 있다. 사람 일은 모르니까”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또 ‘슈가 온더 라디오’ 코너에서도 이혼 관련 이야기가 이어졌다. 황정음은 “한번뿐인 결혼식 성대하게 하는게 좋겠죠?”라는 사연을 듣고 “결혼을 성대하게 하면 이혼 발표도 성대하게 하는 수가 있다”고 말했다.

이밖에 ‘닉네임 골프왕’의 등장에 ‘땡’을 연타하는가 하면, “남자친구가 줄담배를 너무 피워 괴롭다”는 사연에 “다른 거 피우는 것보단 담배 피우는 게 낫다”고 했다. 불륜을 간접적으로 시사한 것으로 해석된다.

밈과 패러디의 집약체 ‘나는 돌싱’ 코너에서는 버거집을 운영하는 돌싱 건물주로 등장, 서류만 깨끗하다면 돌돌돌돌돌싱도 괜찮다고 외치며 파격 웃음을 던졌다. 여기에 그녀의 트레이드 마크 ‘띠드 버거’ 애교까지 시전해 남성 출연자들의 마음을 녹였다.

황정음 / 쿠팡플레이 캡처

마치 자아를 내려놓은 듯한 혼신의 연기로 이번 시즌 레전드 편을 완성시킨 황정음은 “다 내려놓겠다고 했지만 사실 걱정도 많았다. 그럼에도 크루 분들과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아 유쾌하고 재미있는 코믹 연기 보여드릴 수 있어서 감동적인 시간이었다”라며 눈물과 함께 가슴 벅찬 소감을 밝혔다.

‘SNL 코리아’ 시즌 5는 매주 토요일 저녁 8시, 쿠팡플레이에서 만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