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감한형제가 13년 만에 만에 선보이는 걸그룹 ‘캔디샵’이 베일을 벗었다 [현장]

29

프로듀서 용감한형제가 신인 걸그룹 캔디샵을 데뷔시킨다.

캔디샵 사진 /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캔디샵(소람, 유이나, 수이, 사랑)은 27일 오후 미니 1집 ‘Hashtag#'(해시태그#)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선보였다. 진행은 방송인 겸 MC 유재필이 맡았다.

캔디샵의 미니 1집 ‘Hashtag#’는 SNS에서 자신을 소개하고, 공통 관심사를 지닌 이들과 연결할 수 있는 기호인 해시태그를 나타낸다. 캔디샵은 앨범명처럼 자신들의 음악을 처음 선보이는 동시에 동 세대와 활발한 소통과 공감을 이끌 예정이다.

캔디샵은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에서 13년 만에 선보이는 걸그룹으로 실력과 비주얼을 겸비한 리더 소람, 유이나, 수이, 사랑, 네 명의 구성원으로 구성됐다. 그룹명은 ‘청춘을 잡고 그리자’라는 의미와 다양하고 알록달록한 ‘캔디’처럼 다채로운 매력을 가진 구성원들이 동 세대를 대표하는 음악으로 공감을 끌어내자는 포부를 담았다.

이날 유재필은 용감한형제가 전한 메시지를 읽었다. 용감한형제는 소람에 대해 “특색있는 목소리와 가창력을 가지고 있다. 댄스, 연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할 멤버다”라고 말했다.

이어 “사랑은 무대 장악력을 가지고 있는 멤버다. 특히 팬들의 눈을 1초 만에 사로잡을 히든카드”라고 말했다. 수이에 대해서는 “엉뚱, 발랄한 매력으로 주변 사람들에게 늘 웃음을 주는 분위기 메이커다. 사랑스러운 외모와 다르게 파워풀한 춤 선을 지녔다”라고 밝혔다.

끝으로 용감한형제는 유이나에 대해 “귀여운 외모와 대비되는 소울풀한 보컬이 매력적이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캔디샵의 당찬 포부가 담긴 ‘Hashtag#’는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캔디샵 사진 /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