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진의 ‘남편 이선균 사망 후’ 공식 활동에 대한 확실한 이야기 전해졌다 (+시기)

177
배우 전혜진 / 뉴스1

배우 이선균 사망 여파로 개봉이 연기됐던 영화 ‘크로스’가 올해 추석 연휴에 공개된다.

일간스포츠는 12일 영화계 말을 빌려 ‘크로스’가 추석 연휴인 9월 둘째 주에 개봉한다고 보도했다.

당초 해당 작품은 설 연휴 시즌인 2월 개봉 예정이었으나, 이선균의 비보가 전해지면서 개봉이 무기한 연기됐다. ‘크로스’에는 고인의 아내인 배우 전혜진이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크로스’는 아내에게 과거를 숨긴 채 베테랑 주부로 살아가는 전직 요원 강무(황정민)와 남편의 비밀을 오해한 강력범죄수사대 에이스 미선(염정아)가 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오락 액션 영화다.

영화 ‘크로스’ 메인 포스터 / 플러스엠 제공

특히 지난해 국내 흥행 영화를 이끌었던 ‘서울의 봄’ 황정민과 ‘밀수’ 염정아의 만남으로 큰 기대를 모았다. 게다가 전혜진과 정만식이 주조연 분량을 가져가면서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았다.

이런 가운데 ‘크로스’는 론칭 포스터 및 예고편까지 공개했다. 예고편에는 황정민과 염정아의 총기 액션 등이 담겼다. 염정아를 만류하는 황정민과, 황정민에게 단호하게 맞서는 염정아의 케미스트리트가 눈길을 끌었다. 해당 장면과 영화 줄거리가 담긴 글은 X(트위터)에서 1만 번 이상 공유되기도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