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오늘(11일) 결방… 설특집 ‘2009 명곡 챔피언십’ 편성

129

SBS ‘인기가요’가 결방한다.

11일 SBS 편성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30분 방송 예정이었던 ‘인기가요’가 결방한다.

‘인기가요’ / SBS

SBS는 3시 35분부터 설 특집으로 2009년도 명곡을 선보이는 ‘2009 명곡 챔피언십’이 편성됐다.

‘2009 명곡 챔피언십’은 ‘문명특급’이 MMTG로 명칭을 변경하고, 한국을 넘어 전 세계인이 함께 공감하는 콘텐츠로 ‘한국의 신문명을 전 세계로 특급 배송한다’는 MMTG의 목표를 구현하고자 내놓는 첫 번째 대형 프로젝트다. 특히 ‘명곡 챔피언십’은 유튜브와의 공식적인 협업이 결정된 초대형 프로젝트로 SBS와 유튜브의 감정만을 활용, 큰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문명특급’의 킬러 콘텐츠였던 ‘숨듣명'(숨어 듣는 명곡), ‘컴눈명'(다시 컴백해도 눈감아줄 명곡)에서 한 단계 업그레이드한 ‘명곡 챔피언십’은 ‘문명특급’의 상징인 MC 재재와 함께 소녀시대 수영이 공동 조직 위원장으로 합류한다. 여기에 K팝 레전드인 2세대 대표 아이돌 카라의 규리, 영지와 2AM의 임슬옹이 명곡들을 소화하는 한편, 2009년 당시의 실제 일화들을 풀 예정이라 큰 재미가 기대된다.

2009 명곡 챔피언십 / SBS

더불어 ‘최강 텐션의 주인공’ 김호영과 현역 아이돌 츄, 정동원이 만든 AI아이돌 JD1이 출연해 새로운 컬래버레이션으로 스튜디오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명곡 챔피언십’은 24개국에서 온 100여 명의 글로벌 K팝 팬들과 함께 명곡 챔피언십 조직 위원회가 K팝의 황금기 중 하나인 2009년 K팝 명곡들을 대상으로 대한민국의 국보급 명곡 TOP10을 선발하는 프로그램이다.

전 국민이 TOP100 차트 모두 떼창이 가능할 정도로 사랑을 받았던 K팝들 중 20곡을 선정해 투표로 총 10곡을 뽑는 만큼 ‘명곡 챔피언십’ 녹화 현장에서는 치열한 토론이 이어졌다. 명곡들이 줄지어 공개되면서 출연자뿐만 아니라 관객들까지 일어나 춤을 추는 진풍경을 연출했다고 한다. 특히 노래가 나오지 않음에도 무반주로 떼창을 하는 관객들 때문에 남다른 텐션을 자랑하는 MC 재재까지 관객을 진정시키느라 진땀을 흘렸다는 후문이다.

심장을 때리는 레전드 K팝 명곡들이 가득한 ‘2009 명곡 챔피언십’은 이날 오후 3시 35분 SBS에서 방송된 후, 유튜브 ‘MMTG’채널에서 공개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