짝 찾으러 ‘보살팅’ 등장한 16기 옥순, 입 떡 벌어지는 재력까지 공개했다

297

‘나는 솔로’ 16기 출연자 옥순(가명)이 사랑을 찾기 위해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떴다.

5일 밤 8시 30분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253회에는 보살집을 방문한 8명의 쏠남 쏠녀들의 뺏고 빼앗기는 치열한 사랑싸움, 2024 보살팅 시즌 5가 방송된다.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16기 옥순은 지난 ‘무엇이든 물어보살’ 출연에서 “아버지가 80년도 당시 100억을 버셨다”라고 밝혔다. 또한 성형, 남자친구 등 자신에 관한 소문을 직접 해명한 후 당시 이수근의 “보살팅에 나와”라는 제의를 받아들여 출연한 것으로, “짝을 찾으러 또 나왔습니다”라며 나는 솔로에서 찾지 못한 인연을 2024 보살팅에서 찾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이어 잘생긴 외모로 주식 리딩방 사기에 사진을 도용당했던 남성 출연자가 등장, 여성 출연진들은 환호했다. 그러자 서장훈은 “뻥이 아니라 입이 쩍 벌어졌다”라며 한 출연진의 모습을 묘사하며 놀리기도 했다.

특히 16기 옥순은 엄청난 노래 실력으로 매력을 발산, 출연진은 물론, 두 보살 역시 크게 놀랐다는 후문이다.

끊임없는 플러팅과 설렘 가득한 연애 경쟁으로 1년 만에 더욱 강력한 러브라인으로 돌아온 제5회 보살팅 현장과 옥순의 1:1 데이트 현장, 그리고 공주 소방서의 킹카로 유명한 유일한 뉴 페이스 출연자의 정체 등은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무엇이든 물어보살’ 253회에서 확인 가능하다.

‘나는 솔로’ 16기 광수와 옥순 / 옥순 인스타그램

한편 옥순은 지난해 ENA, SBS Plus ‘나는 솔로’ 16기에 출연, 남다른 재력과 비주얼로 눈길을 끌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