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균 사망 보도 직전… 모 커뮤니티에 ‘이런 글’ 먼저 올라왔었다

284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던 배우 이선균이 숨진 채 발견됐다는 소식이 27일 오전 급히 전해졌다.

27일 오전 비보 전해진 배우 이선균. / 뉴스1

이날 오전 11시쯤 TV조선은 이선균이 차에서 쓰러진 채 발견됐다는 소식을 단독으로 전했다. TV조선은 112 경찰 신고로 들어온 내용이라며 해당 소식을 전했다.

그런데 이 보도가 나오기 직전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선균 관련 비보가 먼저 올라온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오전 10시 47분쯤 온라인 커뮤니티 엠엘비파크(MLBPARK)에는 ‘배우 이선균 씨 사망하신 거 같네요’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해당 글을 작성한 네티즌은 “안타깝다”라는 말을 남겼다. 그 외 다른 어떠한 추가 설명은 덧붙이지 않아 의문을 안겼다.

27일 오전 10시 47분쯤 온라인 커뮤니티 엠엘비파크(MLBPARK)에는 ‘배우 이선균 씨 사망하신 거 같네요’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 온라인 커뮤니티 엠엘비파크

이 글을 처음 확인한 다른 네티즌들은 댓글창에 “?” “??” “갑자기?” “뭐냐?” “헐?” “무슨 소리냐?” “장난이냐? 장난이라면 이런 장난치는 거 아니다” “허위사실 유포 처벌 감인데” “낚시인 거냐?” “소속사에 캡처해서 보냈다” “이거 거짓말이면 글쓴이 신고받아서 고생 좀 하겠다” “책임질 거짓말을 쳐라” 등의 말을 쏟아냈다. 심지어 일부는 낚시성 게시물이라고 단정 지으며 크게 화를 내기도 했다.

하지만 10여분 뒤 여러 매체로부터 쏟아진 보도를 통해 해당 게시물 내용은 사실인 것으로 판명 났다.

이에 다수 네티즌은 ‘배우 이선균 씨 사망하신 거 같네요’라는 제목의 게시물을 작성한 네티즌이 어떻게 비보를 먼저 알게 된 거냐며 다양한 추측을 남겼다. 일부 네티즌은 해당 게시물 작성자가 병원이나 경찰, 소방 관계자였던 것 같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현재 댓글창에는 “뭐 하시는 분이길래 미리 이걸…” “이 글은 기사랑 소식 전달되기 한참 전에 올라온 거네. 어떻게 먼저 아신 건지” 등의 말들이 달리고 있다.

이선균. / 뉴스1

이날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12분쯤 “남편(이선균)이 유서 같은 메모를 작성하고 집을 나섰다”는 112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오전 10시 30분쯤 종로구 한 공원에서 배우 이선균 차량을 발견한 것으로 전해졌다. 발견 당시 이선균은 의식이 없는 상태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이선균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관련 수사를 이어 나갈 방침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앱,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