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17기 상철♥현숙, 과거 논란 영상 유포에도 럽스타그램 계속

163

‘나는 솔로’ 17기 현숙이 상철과 어떻게 연애하고 있는지 근황을 공개했다.

SBS PLUS·ENA ‘나는 솔로’ 17기 상철, 현숙(왼쪽부터) / ‘나는 솔로’ 17기 상철-현숙 커플 인스타그램

현숙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외출! 받은 식사권으로 고고. 그리고 영화까지. 오랜만에 데이트다운 데이트라 행복했다”라는 글과 함께 상철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엔 레스토랑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두 사람이 담겨 있다. 특히 상철은 익살스러운 표정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현숙은 “모든 걸 구구절절 설명할 수는 없지만 제가 그렇게 허술하고 현실감 없는 사람은 아니다. 좋은 사람과 좋은 인연 당당하게 이어 나가 보려 한다”라고 덧붙였다.

상철과 현숙은 SBS PLUS·ENA ‘나는 솔로’ 17기에 출연해 최종 커플이 됐고 현재까지 열애 중이다.

과거 상철 강원도 양양에서 찍힌 사진들 일부 / 온라인 커뮤니티

그러나 상철이 과거 강원 양양군에서 수위 높은 춤을 추는 모습을 담은 영상이 공개되면서 파문이 일었다. 당시 상철은 “모자란 행동으로 인해 많은 분들에게 불쾌감을 드려 죄송하다”면서도 “영상 속 모습으로 저를 추측하는 글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현숙도 “영상 속 잠깐으로 그 사람이 살아온 인생과 그 사람의 가치와 신념이 폄하되는 게 마음 아프다”라며 “저희가 앞으로 어떻게 될지는 장담할 수 없지만 짧은 영상과 사진들로 오해를 받고 과도한 억측으로 비난받는 것이 마음 아프다”라고 말했다.

이후 현숙이 해당 글을 삭제하면서 일부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결별설이 제기되기도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