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장 좋을때 하자…10월에만 4만7000여가구 분양 [집슐랭]

140
시장 좋을때 하자…10월에만 4만7000여가구 분양 [집슐랭]
탕정 푸르지오 리버파크 조감도. 대우건설 제공

긴 추석연휴가 지나고 다가오는 10월에는 총 4만7000여 가구가 분양에 나선다.

29일 부동산R114에 따르면 다음달 전국 분양시장에 총 4만 7829가구(임대 포함, 총 가구수 기준)가 분양에 나선다. 이는 지난해 10월 분양에 나선 3만 7046가구 대비 29.11% 늘어난 물량이다. 시도별로는 경기가 2만 1405가구로 가장 많다. 이어 서울이 1만 27가구, 인천이 4911가구, 강원이 2804가구, 충남이 2570가구 순으로 수도권에 70% 이상이 몰렸다.

이처럼 분양물량이 급증한 것은 최근 청약 경쟁률이 치솟는 등 청약시장에 대한 관심이 다시 커지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부동산 리서치업체 부동산인포가 청약홈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올 8월 전국 1순위 청약경쟁률은 20.1 대 1로 집계됐다. 이는 7월 14.2 대 1, 6월 7.4 대 1 등에 비해 오른 수치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고금리 기조가 이어짐에 따라 주택 수요자들이 금리 인상의 충격을 수용하게 돼 미래 자산 가치 상승의 가능성이 가장 크다고 판단한 아파트 매수에 다시 나선 것”이라며 “기본형 건축비, 인건비, 자재 등 건설비용이 계속해서 늘어남에 따라 신축 아파트는 지금이 가장 싸다는 기조가 지배적이라 청약에 도전하는 마지막 기회라 여겨 청약 경쟁률 상승세는 한동안 꺾이지 않을 것”이라 말했다.

대우건설은 아산 탕정에서 ‘탕정 푸르지오 리버파크’ 분양에 나선다. 아산시 탕정면 갈산리 아산 탕정 테크노 일반산업단지 C2블록에 들어서며, 지하 2층~지상 27층, 총 16개 동으로 59~84㎡ 총 1626 가구의 대단지로 구성된다. 도보권에 초등학교, 중학교가 개교 예정이

이 밖에도 대우건설은 충남 논산에서 ‘논산 푸르지오 더 퍼스트’ 분양에도 나선다. 전용면적 84·103㎡로 구성되며 총 433가구다. 경기도에서는 태영건설이 시공하는 ‘의왕 센트라인 데시앙’이 다음달 분양할 예정이다. 호반건설이 경기 오산세교 2지구 A13블록에 짓는 ‘호반써밋 라프리미어’도 다음달 4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분양에 나선다.

시장 좋을때 하자…10월에만 4만7000여가구 분양 [집슐랭]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