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퇴직연금사업자 평가’서 우수퇴직연금 사업자 선정

169

d
/하나은행

하나은행은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2023 퇴직연금사업자 평가’에서 종합평가 ‘우수퇴직연금사업자’와 고용노동부장관상 수상자에 동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이는 올해 상반기 퇴직연금 적립금 순증 부문에서 전 업권 1위 달성에 이어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시행된 이번 평가에서도 은행권 퇴직연금사업자 중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했기 때문이다.

특히 하나은행은 각 업권별 1위 퇴직연금사업자에게 수여되는 고용노동부장관상 수상자에 선정되는 영예도 안았다.

총 40개사(은행권 11개·보험업권 15개·증권업권14개)가 참여한 이번 퇴직연금 사업자 평가는 적립금 운용, 제도 운영 항목으로 진행됐다. 하나은행은 상품 운용·조직, 서비스·교육, 정보제공 역량 분야 등에서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세부적으로는 △종합적인 기업연금자산(DB적립금) 운용 지원체계 △사전지정운용제도(디폴트옵션) 가입지원(비대면 규약동의시스템 등) △손님관리(외부 전문기관을 통한 디폴트옵션 성과평가 보고서 제공 등) △유튜브 등 다양한 채널을 활용한 노후설계교육 △미청구 적립금 환급안내 및 실적 △연금개시손님에 대한 수수료 평생면제제도 도입 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조영순 하나은행 연금사업 본부장은 “이번 종합평가 우수사업자 및 고용노동부장관상 수상 선정은 국내 퇴직연금 적립금이 350조원에 육박하는 등 퇴직연금의 중요성이 어느 때보다 강조되는 시점에서 이뤄낸 결과라 더욱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하나은행은 손님의 행복한 노후를 위해 생애주기별 맞춤형 손님관리와 퇴직연금 수익률 관리 등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