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도쿄·오사카 노선 운항 시작…국제노선 확대

241

이스타항공, 9월 20일부터 일본행 운항 확정
같은 달 대만 운항 시작에 이어 국제노선 확대

사진제공=이스타항공이스타항공이 9월 20일부터 일본 노선에 취항한다고 18일 밝혔다. 사진은 이스타항공 항공기.

이스타항공이 일본 노선에 취항하며 본격적인 국제노선 확장에 나선다.

이스타항공은 최근 △인천-도쿄(나리타공항) △인천-오사카(간사이공항) 노선의 운항 허가를 받아 9월 20일부터 정기편 운항 일정을 확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로써 같은 달 2일 운항을 앞둔 김포발 대만(송산공항) 노선에 이어 일본까지 국제노선을 확대하게 됐다.

이스타항공은 18일 오후 2시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웹)을 통해 탑승 기간 9월 20일부터 10월 28일까지의 항공권을 오픈하고 판매를 시작한다. 인천-도쿄(나리타공항) 노선은 매일 1 왕복, 인천-오사카(간사이공항) 노선은 매일 2 왕복 운항한다. 자세한 운항 일정은 이스타항공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스타항공은 지난 6월 4호기(HL8541)를 도입해 김포-제주 노선을 증편했다. 또한 7월 도입 예정인 5호기(HL8545)를 8월 청주-제주 노선에 투입해 제주 노선을 확대하고, 8월 중 6·7호기를 도입해 김포-대만(송산공항) 노선과 인천발 일본, 동남아 노선 등 국제선 운항에 투입할 예정이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연초 목표한 사업 계획에 따라 기재 도입과 노선 취항이 큰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며 “수요가 높은 노선부터 순차적으로 취항하는 만큼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시장을 공략해 고객의 선택을 받을 것”이라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