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마트, 초복 보양식 행사…최대 50% 할인

175

대형마트들이 초복을 앞두고 닭고기, 전복, 장어 등 보양식 재료 할인 행사에 나섰다.

8일 업계에 따르면 이마트는 오는 12일까지 국산 무항생제 두 마리 영계를 행사 카드로 전액 결제 시 40% 할인한 6948원에 판매한다. 국산 토종닭 백숙용은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5000원 할인한 1만980원에, 삼계탕용 티백은 4980원에 선보인다. 일주일 판매 기준 역대 최대 물량인 300t의 계육을 확보했다.

이마트는 해양수산부와 손잡고 온가족 바닷장어와 활전복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50% 할인 판매한다.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가정간편식(HMR)도 준비했다. 오뚜기·올반 삼계탕을 2+1에, 피코크 삼계탕 전 품목을 20% 할인 판매한다. 피코크 삼계탕의 경우 2만원 이상 구매 시 신세계 상품권 3000원을 증정한다.

롯데마트는 백숙용 영계를 10일과 11일 행사 카드로 결제 시 40% 할인한 2988원에 판매한다. 엘포인트(L.POINT) 회원일 경우 백숙용 토종닭을 2500원 할인된 1만249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롯데슈퍼는 11일까지 무항생제 영계를 행사 카드로 2마리 구매 시 마리당 4990원에 판매하고, 하림 브랜드 토종닭은 2000원 할인된 1만2900원에 선보인다.

홈플러스는 12일까지 먼저 국내산 냉장 생닭 전 품목을 행사 카드 결제 시 최대 40% 할인해준다. 삼계탕 재료 모음 3종은 4990원~5490원에 판매하며 2개 이상 구매 시 1000원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완도 전복 전 품목과 국내산 손질 자포니카 민물장어는 각각 50%, 40% 할인 판매한다.

대형마트 관계자는 “고객들의 장바구니 물가 안정을 위해 초복 행사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가격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기획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