챗GPT 시대 ‘인간 기자’ 역할은…관훈클럽 세미나

218
관훈클럽 세미나 장면
관훈클럽 세미나 장면

[관훈클럽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관훈클럽은 19일 제주 서귀포칼호텔에서 ‘챗GPT 시대, 인간 기자의 역할은 어떻게 달라지나’를 주제로 세미나를 열었다.

이성규 미디어스피어 대표는 ‘챗GPT 등 생성 인공지능(AI)과 저널리즘’을 주제로 발표했다.

그는 저널리즘을 위한 자체 언어모델 개발의 필요성을 언급하고서 플랫폼 예속(종속)성 심화를 경계하고 대비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밝혔다.

토론자로 나선 구본권 한겨레신문 사람과디지털연구소장과 오세욱 한국언론진흥재단 선임연구원은 챗GPT 시대에도 달라지지 않은 것들과 한국 언론의 챗GPT 활용 실태 등을 소개했다.

sewonlee@yna.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