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딩 프로젝트 문구 AI가 만든다…와디즈, 챗GPT 기능 도입

158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가 프로젝트 오픈을 준비하는 메이커에게 인공지능(AI) 챗봇 기술로 도움을 주기 위해 챗GPT(ChatGPT) 기능을 도입했다고 13일 밝혔다.

베타 버전 서비스로 출시한 ‘GPT 어드바이저’는 프로젝트의 스토리 제목과 요약문을 추천하며 매력적인 콘텐츠 작성을 돕는다. 제품의 한 줄 소개와 특징, 타겟 고객 정보를 입력하면 챗GPT가 프로젝트의 제목 3가지와 요약문을 만든다.

예를 들어 ‘편안한 잠자리를 위한 베개’를 개발한 메이커가 △100% 솜 △푹신하다 △가볍다 등의 특징을 GPT 어드바이저에 입력하면 ‘눈을 감으면 마치 구름 위에서 자는 듯한 솜 베개’와 같은 프로젝트의 제목과 요약문을 제안해주는 방식이다.

프로젝트 서포터(펀딩 참여자)에게 첫인상이 되는 제목과 요약문을 GPT 어드바이저가 추천해줌으로써 메이커는 프로젝트 오픈 시간을 단축할 수 있게 된다.

와디즈는 이번 베타 서비스를 시작으로 챗GPT 도입을 확대해 펀딩 플랫폼이 처음인 이들도 쉽게 도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향후 상세페이지 작성도 돕는 기능을 추가하는 등 다양한 업데이트를 준비하고 있다.

와디즈 최고기술책임자(CTO) 윤동균 부사장은 “트렌드와 고객 수요 파악에 도움이 되는 리서치 기능이나 스토리 및 이미지 제작 가이드를 추가하는 등 관련 기술을 고도화할 것”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