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 예약자만 2.9만 명…韓 최대 클라우드 기술 컨퍼런스 ‘AWS 서밋 2024’ 개막

53
사전 예약자만 2.9만 명…韓 최대 클라우드 기술 컨퍼런스 'AWS 서밋 2024' 개막
AWS 서밋 서울 2024에서 함기호 AWS 코리아 대표가 기조연설 중이다. 사진 제공=AWS 코리아

한국 최대 클라우드 기술 컨퍼런스인 ‘아마존웹서비스(AWS) 서밋 서울’이 개막했다. 올해 10주년을 맞아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 이번 AWS 서밋 서울 2024에서는 한국 고객만을 위해 특별히 마련된 부스와 생성형 인공지능(AI)을 중심으로 한 다양한 기술을 체험할 수 있다.

함기호 AWS 코리아 대표는 16일 AWS 서밋 서울 2024에 기조연설자로 참석해 “(AWS 서밋 서울 2024는) 새로운 경험과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실현 가능한 미래를 마련할 수 있는 장”이라며 “2만 9000여명이 사전등록했고, 총 2만 명 이상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했다. AWS 서밋 서울 2024는 16~17일 양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된다.

이번 AWS 서밋 서울 2024에서는 AWS가 파트너와 만드는 클라우드 및 생성형 AI 서비스를 만나볼 수 있다. 특히 AWS가 한국 고객을 위해 마련한 부스는 총 4곳으로, 우선 차세대 스마트 모빌리티 부스에서는 미래 모빌리티 시대의 자동차 라이프사이클을 체험할 수 있다. 예컨대 차량 탑승자는 자신과 같은 목적지로 향하고 있는 현대자동차가 몇 대인지, 자신과 같은 차량을 이용하는 운전자가 선호하는 라디오 채널 등은 무엇인지 확인 가능하다. 현대자동차는 AWS의 파트너사 이번 AWS 서밋 서울 2024에 참석했다. 또한 자율주행 시뮬레이션도 참여 가능하다. 레이스 중 차량의 센서 데이터가 AWS 클라우드로 전송돼 실시간으로 대시보드에 표시되며, 레이스 후에는 안전운전 점수와 배터리 효율 등을 바탕으로 점수가 표시된다.

사전 예약자만 2.9만 명…韓 최대 클라우드 기술 컨퍼런스 'AWS 서밋 2024' 개막
AWS 서밋 서울 2024의 차세대 스마트 모빌리티 부스. 양지혜 기자

다음으로 강아지 로봇(로보 솔메이트) 부스에서는 아마존 베드록 기반의 생성형 AI가 적용된 강아지 로봇과 직접 대화할 수 있다. MBTI별 리액션 등 강아지 로봇의 다양한 반응을 실시간으로 경험 가능하다.

사전 예약자만 2.9만 명…韓 최대 클라우드 기술 컨퍼런스 'AWS 서밋 2024' 개막
AWS 서밋 서울 2024에 전시된 로봇 강아지. 양지혜 기자

아마존 베드록 갤러리에서는 아마존 베드록이 제공하는 고급 이미지 및 텍스트 생성 모델인 아마존 타이탄 이미지 제네레이터 등의 기술을 통해 참여자가 사진을 업로드하면 다양한 국가 및 시대 배경에 합성한 사진을을 제공해준다. 단순히 합성 사진만 제공할 뿐 아니라, 사진에 맞는 배경 설명 등도 함께 전시된다. 예컨대 ‘19세기 덴마크에서 태어난 기사로, 용감하고 강인한 성격을 보유하고 있다’와 같은 설명이 합성된 사진과 함께 보여진다.

사전 예약자만 2.9만 명…韓 최대 클라우드 기술 컨퍼런스 'AWS 서밋 2024' 개막
AWS 서밋 서울 2024 아마존 베드록 갤러리 부스에서는 자신의 사진을 합성해볼 수 있다. 양지혜 기자

마지막으로 AWS 프리킥 첼린지 부스에서는 약 10미터 거리에서 축구 골대 안의 지정된 부분을 향해 3번의 슈팅을 해 성공시키는 이벤트가 준비돼 있다. 1골당 1000원이 참가자의 이름으로 기부된다. 이 부스에서는 아마존 세이지메이커로 학습된 컴퓨터 비전으로 슈팅된 공의 이동 위치 및 속도가 추적되며, 엣지에서 분석된 슈팅 결과가 실시간으로 AWS 클라우드로 동기화된다. 슈팅을 마친 참가자는 생성형 AI로 제작된 기념 사진 및 자신의 슬로우 킥모션 영상도 받아볼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