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시황] 삼성전자 5%대 급등…코스피 2690선까지

190
[오후 시황] 삼성전자 5%대 급등…코스피 2690선까지
한종희 삼성전자 부회장이 20일 경기 수원시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55기 삼성전자 정기주주총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코스피가 20일 장 중반 1%대 상승세를 보이며 2690선 목전까지 올라섰다.

2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후 2시 15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3.01포인트(1.24%) 오른 2689.40를 기록 중이다.

이날 지수는 전장보다 24.53포인트(0.92%) 오른 2680.70으로 출발한 뒤 1%대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7327억 원, 4831억 원을 순매수하고 있으며, 개인이 1조 1934억원을 순매도하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 젠슨 황 엔비디아 최고경영자(CEO)가 고대역폭 메모리(HBM)에 대한 기대를 나타낸 삼성전자(005930)가 5.63% 급등하고 있으며, LG에너지솔루션(373220)(0.87%), 현대차(005380)(2.11%), 삼성SDI(006400)(0.44%), KB금융(105560)(1.79%) 등도 오르고 있다.

반면 SK하이닉스(000660)(-3.06%), 기아(000270)(-2.35%), POSCO홀딩스(005490)(-1.16%) 등은 내리고 있다.

업종별로는 삼성전자 급등에 힘입어 반도체·반도체장비(3.50%)가 강세를 보이고 있으며, 조선(2.24%), 보험(1.86%) 등도 오르고 있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0.12포인트(0.01%) 오른 892.04을 나타내고 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487억 원, 459억 원의 매도 우위를 보이고 있고, 개인이 1064억 원을 순매수하며 물량을 소화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