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아파트 경매진행건수 3000건 돌파 눈앞

212

서울 아파트는 313건, 전월 보다 45.6% 증가

서울 아파트 경매 진행건수가 전월 대비 45.6% 늘어난 313건으로 2015년 6월(358건) 이후 처음으로 300건을 넘어섰다.ⓒ지지옥션 서울 아파트 경매 진행건수가 전월 대비 45.6% 늘어난 313건으로 2015년 6월(358건) 이후 처음으로 300건을 넘어섰다.ⓒ지지옥션

전국 아파트 경매 진행건수가 가파르게 증가하면서 월 3000건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11일 지지옥션이 발표한 ‘2024년 1월 경매동향보고서’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경매 진행건수는 전월 대비 28.2% 증가한 2862건으로 2020년 11월 3593건 이후 3년2개월 만에 최다 진행건수를 경신했다.

이주현 지지옥션 전문위원은 “부동산 매매시장이 침체된 와중에 금리는 여전히 높은 수준을 이어가고 있어 경매물 증가세는 한동안 계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낙찰률은 전월 38.6%와 비슷한 38.7%, 낙찰가율은 전월 대비 1.5% 포인트 상승한 83.2%를 기록했다. 평균 응찰자 수는 8.3명으로 전월보다 1.3명이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서울 아파트 경매 진행건수는 전월 대비 45.6% 늘어난 313건으로 2015년 6월(358건) 이후 처음으로 300건을 넘어섰다. 낙찰가율은 86.2%로 전월(80.1%) 대비 6.1% 포인트 상승한 가운데 특히 강남3구(강남, 서초, 송파) 아파트가 낙찰가율 상위 10건 중 9건을 차지할 만큼 강세를 보이면서 전체 낙찰가율 상승을 견인했다.

경기 아파트 낙찰률은 전월 보다 8.7% 포인트 상승한 50.8%를 기록해 20개월 만에 50%선을 넘겼다. 경매시장에 나온 김포시와 성남시 소재 미분양 아파트 수 십 채가 낮은 가격에 새 주인을 찾아가면서 낙찰률이 일시적으로 상승한 것으로 풀이된다.

인천 낙찰률은 전월 대비 4.5% 포인트 하락한 38.8%, 낙찰가율은 전월 보다 3.6%포인트 상승한 84.2%를 기록했다. 평균 응찰자 수는 11.0명으로 전월 보다 0.3명 증가했다.

지방 5대 광역시에서는 대구와 울산 아파트 낙찰가율이 상승했다. 대구는 83.3%로 전월에 비해 5.5% 포인트 상승했고, 울산은 80.6%로 전달 보다 1.0% 포인트 올랐다. 한편 광주는 전월 대비 7.6% 포인트 하락한 80.0%를 기록했고, 부산은 3.6% 포인트 상승한 76.8%, 대전은 0.1% 포인트 떨어진 82.8%를 기록했다.

제주 아파트 진행건수는 52건으로 2008년 11월(53건) 이후 15년여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다. 낙찰가율은 76.1%로 전달보다 11.4% 포인트 하락했다. 세종 아파트는 24건 중 11건이 낙찰됐으며, 낙찰가율은 82.7%로 전달 보다 3.1% 포인트 하락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