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터스, 순수 전기 하이퍼카 ‘이비야’ 내달 출시 “첫 공개 후 4년만”

320

로터스는 첫 공개된 지 4년 만에 순수 전기 하이퍼카 ‘이비야(Evija)’를 내달 글로벌 출시한다고 8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비야는 다음 달 열리는 캘리포니아 몬테레이 카 위크 이벤트에서 고객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처음 공개되고 2020년과 2021년 일부 기간 동안 이비야는 개발에 대한 많은 업데이트 사항이 발표됐다. 그 이후로 추가 정보는 거의 제공되지 않았는데, 로터스는 지난 2020년 고객 인도를 희망했지만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해 계획이 지연된 바 있다. 또한 로터스와 윌리엄스 어드밴스드 엔지니어링과의 기술 계약이 종료되면서 다시 한번 출시가 연기됐다.

로터스 관계자는 최근 2023 굿우드 페스티벌에서 외신 인터뷰를 통해 이비야가 인도될 수 있도록 준비를 마쳤으며 고객에게는 8월부터 배송이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다. 생산이 언제부터 시작되었는지는 확인되지 않지만 이비야는 굿우드 페스티벌에서 한정판 에머슨 피티팔디 에디션(Emerson Fittipaldi Edition)을 전시했다. 이 차량은 중국 고객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당초 로터스는 이비야를 단 130대만 생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로터스에 따르면 이비야의 130대 재고는 아직 다 소진되지 않았다. 따라서 잠재적인 소유자들이 주문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아직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한편, 이비야는 4개의 전기 모터에 의해 구동되며, 2,000마력 및 173.37kg.m의 토크를 발휘한다. 이를 통해 0-100km/h를 2초대에 가속하고 단 9초 만에 0-300km/h를 도달할 수 있다.

로터스 이비야는 약 150만 유로 (한화 약 21억 원)의 가격으로 판매된다.

-MOTORDAILY-

+1
0
+1
0
+1
0
+1
0
+1
0